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대변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바른미래 "고민정 SNS 선동정치···靑 오만함 어디서 나오나"

    바른미래 "고민정 SNS 선동정치···靑 오만함 어디서 나오나"

    김정화 바른미래당 대변인. [뉴시스] 바른미래당이 7일 고민정 와대 대변인이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비판했다. 고 대변인은 6일 '하명 수사' 의혹 관련 검찰 조사를 앞두고 고인이 ... 오해와 억측으로 엉뚱한 사람을 죄인으로 몰았다는 취지의 글을 올렸다. 김정화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고 대변인의 분별력이 오락가락이다. 참고인 검찰 조사를 앞두고 숨진 수사관에 ...
  • 靑 “'송병기 제보에 없던 내용 첩보추가' 보도, 사실 아니다”

    靑 “'송병기 제보에 없던 내용 첩보추가' 보도, 사실 아니다”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뉴시스] 와대는 7일 김기현 전 울산시장 측근 비리 첩보 생성 과정에서 '문모 전 와대 행정관이 최초 제보에 없던 내용을 첩보에 추가했다'는 보도는 사실과 ... 첩부 문건의 약 10%에 해당한다"고 보도했다. 윤 수석은 보도 내용을 부인하며 "고민정 와대 대변인이 발표한 대로 와대 행정관은 제보 내용을 요약·정리했을 뿐, 추가로 김 전 시장의 ...
  • 청 "송 시장 공약 논의한 게 아니라 대통령 공약 설명"

    "송 시장 공약 논의한 게 아니라 대통령 공약 설명"

    [앵커] 지방선거를 5달 앞두고 송철호 지금 울산시장과 송병기 부시장이 와대 행정관을 만나 울산 관련 대선공약에 대해 논의했다는 내용, 어제(5일) 보도됐습니다. 와대가 오늘 이에 ... 제보자인 송 부시장이 일찍부터 민주당 선거 캠프에 깊이 관여 했음을 보여준다는 점이 당시 와대 만남의 핵심"이라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이런 가운데 홍익표 민주당 수석대변인와대가 ...
  • 민주 "패스트트랙 법안, 정기국회 내 처리 않겠다" 제안

    민주 "패스트트랙 법안, 정기국회 내 처리 않겠다" 제안

    ... 패스트트랙 법안처리를 위한 4+1 협의체 발걸음이 빨라지고 있었죠. [박찬대/더불어민주당 대변인 (어제) : 4+1 각 정당의 실무 책임자가 결정이 되는대로 오늘 밤부터라도 바로 협의에 들어간다. ... 수 있을 겁니다. 하지만 이것과는 별개로 여야 대치는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이죠. 여기에 -검 갈등, 여-검 갈등이 더해, 여야 사이, 완전히 얼어붙었습니다. "검찰을 가만 안두겠다"던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윤석열 퇴장 뒤 文 따로 찾은 김오수···그날 靑·檢은 갈라섰다

    윤석열 퇴장 뒤 文 따로 찾은 김오수···그날 靑·檢은 갈라섰다 유료

    ... 12월 1일부터 형사사건 공개금지 규정이 시행되고 있음을 명심하기 바란다," (3일 고민정 와대 대변인) "검·경이 함께 진상을 밝히지 않으면 민주당은 '특검'을 통해서라도 사건을 낱낱이 ... 더불어민주당 대표) 여권의 검찰에 대한 압박 수위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검찰의 칼끝이 점차 와대를 향하는 조짐을 보이자 나온 반응이다. 와대는 잇따르는 언론 보도의 출처를 문제 삼으며 ...
  • 법조계 “제보 편집한 것은 직권남용 소지…하명수사로 볼 여지 크다”

    법조계 “제보 편집한 것은 직권남용 소지…하명수사로 볼 여지 크다” 유료

    김기현 전 울산시장.[중앙포토] 와대가 김기현 전 울산시장 측근 비리에 대해 민정수석실 행정관이 외부에서 첩보를 제보 받아 그 문건을 정리한 것뿐이라며 하명 수사 논란을 부인했다. ... 명의라면 기존 첩보를 행정관이 요약·발췌하고 편집한 방증으로 볼 수 있다는 취지에서다. 고민정 와대 대변인 [와대사진기자단] 절차에 대한 의문도 제기된다. 공안 수사 경험이 많은 한 변호사는 ...
  • 송병기 “정부 요구해 알려줬다”···“제보받았다”는 靑과 딴소리

    송병기 “정부 요구해 알려줬다”···“제보받았다”는 靑과 딴소리 유료

    와대에 김기현 전 울산시장과 관련된 비위 첩보를 최초 제보했던 인물은 송병기 울산광역시 경제부시장으로 파악됐다. 그러나 해당 첩보가 와대로 흘러 들어간 경위에 대해선 와대와 송 부시장이 엇갈린 주장을 내놓고 있다. 고민정 와대 대변인이 4일 오후 와대 춘추관에서 '국정 2년차 증후군 실태점검 및 개선방안' 보고서를 공개하고 있다. 와대사진기자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