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처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고학수의 미래를 묻다] 인공지능은 차별·편견을 인간에게서 배운다

    [고학수의 미래를 묻다] 인공지능은 차별·편견을 인간에게서 배운다 유료

    ... '정확한 재범률 데이터'란 것은 어디에도 없기 때문이다. 범죄가 발생해도 정작 범인이 잡힐 때까지는 누가 저지른 것인지 알 수 없다. 화성 연쇄살인 사건을 저지른 이춘재가 좋은 사례다. 처제를 살해해 복역 중이던 이춘재가 자백하기 전에는 그가 얼마나 많은 살인을 행했는지 아무도 모르지 않았나. 자백 전까지 그의 재범률 데이터는 의미 없는 것이었다. 이런 데이터로 재범 가능성을 ...
  • 조국 사태 2라운드, 트럼프·김정은 노딜…한반도가 끓었다

    조국 사태 2라운드, 트럼프·김정은 노딜…한반도가 끓었다 유료

    ... 공수처 법안은 30일 표결한다. 7 '화성 살인' 진범 이춘재, 33년 만에 밝혀지다 33년 전 경기도 화성에서 일어난 연쇄살인 사건의 진범이 이춘재(56)로 밝혀졌다. 그는 처제 성폭행·살인 사건으로 부산교도소에 무기수로 복역 중이었다. 경찰은 옛 증거물에서 DNA를 새로 추출해 진범을 찾았다. 이 과정에서 윤모(52)씨가 20년간 억울한 옥살이를 한 사실이 드러났다. ...
  • 이춘재가 캐올린 고구마줄기에…경찰 33년 흑역사 낯뜨겁다

    이춘재가 캐올린 고구마줄기에…경찰 33년 흑역사 낯뜨겁다 유료

    영화 '살인의추억' 한 장면. 당시에는 과학수사가 전무해 억울한 피해자를 양산했다. [사진 IS포토] 처제 살인죄로 부산교도소에 수감 중인 무기수 이춘재(56)가 '화성 연쇄 살인 사건' 등을 자기가 저질렀다고 지난 2일 실토했다. 첫 살인 사건이 발생한 1986년 이후 33년 만이다. 유전자(DNA) 물증, 목격자 증언 및 최면 조사, 프로파일러(범죄심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