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챔피언스리그 2경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롯데, KIA에 16-3 대승

    롯데, KIA에 16-3 대승

    연합뉴스 롯데 자이언츠가 화끈한 공격으로 3연패를 끊고 다시 5위를 향해 힘을 냈다. 롯데는 26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KIA 타이거즈와 치른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방문 경기에서 16-3으로 대승했다. 7위 롯데와 6위 KIA의 승차는 2경기로 줄었다. 승패는 1회에 일찌감치 결판났다. 롯데는 1사 후 KIA 선발 투수 이민우를 연속 ...
  • ATM, 수아레스와 2년 계약 발표

    ATM, 수아레스와 2년 계약 발표

    ... 마드리드로 이적했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25일(현지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수아레스와 2년 계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등 번호는 9번. 영국 BBC에 따르면 이적료는 600만유로(약 ... 1천104억원)보다 훨씬 적은 금액이다. 수아레스는 지난 6시즌 동안 바르셀로나에서 뛰며 283경기에서 198골을 기록, 구단 역사상 세 번째로 많은 득점을 올린 선수다. 팀이 4차례의 라리가 ...
  • '빅클럽 영입 타깃' 라이프치히 우파메카노, 맨유행 가능성 언급

    '빅클럽 영입 타깃' 라이프치히 우파메카노, 맨유행 가능성 언급

    ... 유나이티드(이하 맨유)행 가능성을 언급했다. 우파메카노는 지난해 라이프치히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으로 이끈 주역 중 한 명이다. 잉글랜드 아스널, 스페일 레알 마드리드와 바르셀로나를 비롯한 ... 전에 우파메카노에 대한 영입 제안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경기부터 홈구장에서 완패를 당하며 수비수 영입에 대한 필요성이 꾸준히 언급되고 있다. 라이프치히는 ...
  • 라이벌 다음은 또 라이벌, 지독하게 얽혀가는 울산과 전북

    라이벌 다음은 또 라이벌, 지독하게 얽혀가는 울산과 전북

    ... 사진=대한축구협회 또 만난다. 그것도 '또' 우승 길목에서. 시즌 내내 치열한 우승 경쟁을 펼치며 K리그1 1, 2위를 다투고 있는 울산 현대와 전북 현대. 두 팀이 나란히 FA컵 결승에 진출해 또 ... 2점 차 추격전을 펼치며 1위 다툼 중이다. 3위 포항(승점38)과 1위 울산(승점50) 2위 전북(승점48)의 승점 차이가 워낙 커 남은 경기에서 역전을 노리기 어려운 만큼 올 시즌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라이벌 다음은 또 라이벌, 지독하게 얽혀가는 울산과 전북

    라이벌 다음은 또 라이벌, 지독하게 얽혀가는 울산과 전북 유료

    ... 사진=대한축구협회 또 만난다. 그것도 '또' 우승 길목에서. 시즌 내내 치열한 우승 경쟁을 펼치며 K리그1 1, 2위를 다투고 있는 울산 현대와 전북 현대. 두 팀이 나란히 FA컵 결승에 진출해 또 ... 2점 차 추격전을 펼치며 1위 다툼 중이다. 3위 포항(승점38)과 1위 울산(승점50) 2위 전북(승점48)의 승점 차이가 워낙 커 남은 경기에서 역전을 노리기 어려운 만큼 올 시즌 ...
  • 동해안 더비에 다시 운명을 건다, 이번엔 FA컵이다

    동해안 더비에 다시 운명을 건다, 이번엔 FA컵이다 유료

    ... '동해안 더비'다. 정규리그에서 치른 앞서 두 차례 '동해안 더비'에선 울산이 각각 4-0, 2-0으로 완승을 거두며 앞서가고 있지만 방심은 금물이다. K리그에서 가장 오래된 더비답게, 두 ... 간절할 수밖에 없다. 2013년 이후 7년 만에 FA컵 정상에 도전하는 포항의 각오는 정규리그 최종전 상주 상무와 경기에서도 드러났다. 김기동 감독은 송민규, 김광석 등 핵심 자원들을 선발 ...
  • EPL 6년차 손흥민은 완전체

    EPL 6년차 손흥민은 완전체 유료

    ... 마무리였다.” 미국 CNN은 20일(한국시각) 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 사우샘프턴전(5-2승)에서 터진 손흥민(28·토트넘)의 첫 골을 이렇게 평가했다. ... 집중 견제하자, 득점 대신 어시스트에 주력했다. 손흥민의 4골을 모두 도운 덕분에 케인도 리그 역사를 새로 썼다. 케인은 프리미어리그에서 한 경기에서 한 선수가 넣은 4골을 모두 도운 최초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