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챔피언스리그 데뷔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선제골 내주고 첫 역전승' 모라이스의 전북, 뒤집는 힘도 강해졌다

    '선제골 내주고 첫 역전승' 모라이스의 전북, 뒤집는 힘도 강해졌다 유료

    ... 드문 만큼, 한 번 선제골을 내주면 유독 '뒤집는 힘'을 발휘하지 못했다. 모라이스 감독의 K리그1 사령탑 데뷔전이었던 지난해 3월 1일 대구 FC와 경기에서 에드가에게 선제골을 내준 뒤 1-1로 ... 비겼다. 선제골만 내주면 지거나 비기는 모라이스호 전북의 '징크스'는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에서도 작용했다. 지난 시즌 조별리그 G조 2차전 부리람 원정에서 상대에게 먼저 선제골을 ...
  • 판 데이크, 모드리치, 이니에스타도 장롱 털었다

    판 데이크, 모드리치, 이니에스타도 장롱 털었다 유료

    ... 병원·구호단체에 전달된다. 벌써 100여 명이 참가했다. 바르셀로나(스페인) 출신 안드레스 이니에스타(빗셀 고베)는 일본 J리그 데뷔전 때 유니폼을 내놨다. 이니에스타는 “포기하지 말고 병마와 싸우자”고 영상으로 응원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올해의 선수상(2018~19시즌) 수상자 버질 판 데이크(리버풀)는 2018~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
  • [IS 포커스] '양현종 파트너' 찾았다…KIA 브룩스, 시속 152㎞ 투심으로 '포스트 헥터' 예감

    [IS 포커스] '양현종 파트너' 찾았다…KIA 브룩스, 시속 152㎞ 투심으로 '포스트 헥터' 예감 유료

    KIA 투수 브룩스가 6일 오후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키움과의 경기에 선발로 나서 힘차게 공을 던지고 있다.광주=정시종 기자 jung.sichong@joongang.co.kr ... 6탈삼진 1실점으로 키움 강타선을 막아냈다. 팀이 패해 승리 투수가 되지는 못했지만, 새로운 리그 데뷔전 기록으로는 나쁘지 않은 성적이었다. 무엇보다 직구(포심패스트볼)가 아닌 투심패스트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