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챔피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피렐라의 각오 "삼성행 고민 없었다. 챔피언 되고 싶다"

    피렐라의 각오 "삼성행 고민 없었다. 챔피언 되고 싶다" 유료

    ... 엇갈렸다. 피렐라는 올 시즌 삼성 타선의 키맨이다. 새롭게 영입한 FA(자유계약선수) 1루수 오재일과 함께 어떤 모습을 보여주느냐에 따라 타선의 무게감이 달라질 수 있다. 피렐라는 "좋은 시즌을 보내 팀이 많은 승리를 할 수 있게 돕겠다. 그리고 챔피언(우승)이 되고 싶다"고 힘주어 말했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 LG 선수단이 마음 담아 류지현 감독에게 건넨 데뷔 첫 승 기념구

    LG 선수단이 마음 담아 류지현 감독에게 건넨 데뷔 첫 승 기념구 유료

    ... 사령탑에 오른 류지현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뒤 타 팀과 벌인 첫 실전 경기였다. 그 때문에 비공식 경기였으나 '첫 승리'의 의미가 있었다. LG 주장은 김현수이지만 컨디션 조율 차원에서 이천 챔피언스파크에 남아 훈련하고 있다. 그래서 '임시 주장'을 맡은 정주현이 역할을 대신했다. 이 장면은 LG의 팀 분위기를 보여주는 부분이기도 하다. 1994년 LG의 신바람 야구를 불러온 류지현 ...
  • 리그 초반 '첩첩산중' 강원…이영표 대표는 시간이 걸릴 거라고 했다

    리그 초반 '첩첩산중' 강원…이영표 대표는 시간이 걸릴 거라고 했다 유료

    ... 첩첩산중이다. 개막전에서 우승후보 울산에 대패를 했고, 다음 상대가 지난 시즌 최다득점 팀 포항 스틸러스다. 오는 6일 강원의 시즌 첫 홈경기를 포항과 치른다. 그 다음에는 '디펜딩 챔피언' 전북 현대다. 오는 9일 전주 원정을 떠난다. 하지만 오히려 상대가 강팀이라서 강원이 추구하는 변화를 두드러지게 드러낼 수도 있다. 김병수 감독은 울산전 후 "리그 초반 일정이 힘들다. 축구라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