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참여연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민주당 지도부 침묵 속 이낙연의 사과…임미리 "수용"

    민주당 지도부 침묵 속 이낙연의 사과…임미리 "수용"

    ... 악용되어 온 불편부당한 현실을 타개하는…] 또 정봉주 전 의원이 구속됐을 땐 허위사실이라도 모르고 유포했을 땐 처벌을 면해주잔 취지의 선거법 개정안도 냈었습니다. (화면제공 : 유튜브 '참여연대' (2011년 12월)) JTBC 핫클릭 '임미리 칼럼', 최고위 보고 뒤 고발…반발 여론에 취소 [라이브썰전] 김종배 "민주당 '임미리 칼럼' 고발, 애초부터 부적절" Copyright ...
  • '수·용·성' 부동산 규제, 민주당 '텃밭' 잃을라 주춤?

    '수·용·성' 부동산 규제, 민주당 '텃밭' 잃을라 주춤?

    ... 그렇습니다. 마음 편히 찍을 '자매정당'이 없는 이상은 말입니다. 목마른 사람이 우물을 파기 마련입니다. 고맙게도 국민들을 위해 대신 우물을 판 분이 있습니다. [민선영/참여연대 의정감시센터 간사 (화면출처: 유튜브 '참여연대') : 아니, 근데 국회랑 선관위는 왜 이렇게 선거법을 복잡하게 만들어 놓고 설명을 아무것도 안 하는 거죠? 유권자는 선거제도도 ...
  • '옛 안철수계' 김근식 교수 “서울 송파병 미래통합당 출마”

    '옛 안철수계' 김근식 교수 “서울 송파병 미래통합당 출마”

    ... 탈당했다”고 말했다. 이어 “중도정치의 중요성보다 정권심판의 정당성이 더 절실하고 광범위한 반문연대로 문 정권의 폭주를 막는 게 시급한 과제라고 생각한다”며 “여야 일대일 구도는 민주당이 바라는 ... 열세 험지 지역인 송파병에서 출마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그는 혁신통합추진위원회(혁통위)에 참여하고 통합신당준비위원회(통준위) 위원으로 일했다. 그러면서 “민주당 텃밭이지만 전력을 다해 ...
  • [사설] 민주당만 모르는 민주당의 오만

    ... 임 교수는 어제 “저뿐 아니라 향후 다른 이의 반대 주장까지 막으려는 행동”이라며 “이는 비판적인 국민의 소리는 무조건 듣지 않겠다는 것이나 다름없다”고 비판했다. 여권에 우호적인 참여연대조차 “비판을 막으려는 전형적인 입막음 소송”이라고 지적했다. 도를 넘는 여권의 일부 극렬 지지자들로 인한 폐해는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 이들은 정치적 고비마다 반대편 인사에 대해 무차별 신상털기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민주당만 모르는 민주당의 오만 유료

    ... 임 교수는 어제 “저뿐 아니라 향후 다른 이의 반대 주장까지 막으려는 행동”이라며 “이는 비판적인 국민의 소리는 무조건 듣지 않겠다는 것이나 다름없다”고 비판했다. 여권에 우호적인 참여연대조차 “비판을 막으려는 전형적인 입막음 소송”이라고 지적했다. 도를 넘는 여권의 일부 극렬 지지자들로 인한 폐해는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 이들은 정치적 고비마다 반대편 인사에 대해 무차별 신상털기와 ...
  • “이해찬, 몰랐다 해명뿐” “이낙연, 임미리에 사과없이 손 씻어”

    “이해찬, 몰랐다 해명뿐” “이낙연, 임미리에 사과없이 손 씻어” 유료

    ... 등을 침해했다” “임미리 교수의 명예를 훼손했다”는 등의 이유다. 법치주의 바로세우기 행동연대는 “현 정권을 비판하면 감옥에 갈 수 있다는 공포정치를 통해 표현의 자유를 말살하고 독재하겠다는 ... 민주당 지지층에서는 대리전을 자처하고 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지지 운동 '조국백서'에 참여한 고일석 더브리핑 대표는 지난 15일 “중앙선관위에 공직선거법 제254조 위반으로 임 교수를 ...
  • [사설] 표현의 자유까지 억압하는 민주당의 오만 유료

    ... 만하다. 이러니 민주당 내에서조차 “대한민국 국민은 권력이 겸허와 관용의 미덕을 잃는 순간 금세 알아채고 노여워한다”며 고발 취소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나오는 것 아닌가. 이 정부의 지지세력인 참여연대가 “스스로 민주를 표방하는 정당이 표현의 자유를 보장하도록 공직선거법을 개정하지는 못할망정 악법 규정을 활용하는 것은 부적절하다”고 논평을 낸 것을 새겨들어야 할 것이다. 물론 표현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