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착용 브래지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이어지는 추모 행렬…'설리의 그 노래' 다시 주목

    이어지는 추모 행렬…'설리의 그 노래' 다시 주목

    ... 위로하는 게시글을 올리고, '여자는 여자가 돕는다'는 문구가 새겨진 티셔츠를 입기도 했습니다. 최씨는 악플과 편견에 시달리면서도 낙태죄 헌법 불합치 결정을 지지하고 여성들이 브래지어착용하지 않아도 된다고 주장한 바 있습니다. 보수적인 한국 연예계에서 여자 연예인에 대한 폭력적인 시선에 정면으로 맞섰던 것입니다.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는 최씨의 죽음이 하나의 사건에 ...
  • 악플 시달리던 설리 숨진 채 발견

    악플 시달리던 설리 숨진 채 발견

    ... 놓고 사망 원인 등을 수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을 파악하기 위해 시신을 부검할 예정이다. 설리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로 팬들과 소통하는 인플루언서였다. 속옷 착용 등으로 논란이 일자 “브래지어는 건강에도 좋지 않고 액세서리일 뿐”이라며 '여성의 노브라 권리'를 주장해 사회적 관심을 모았다. 하지만 끊임없는 악플에 시달렸다. 2016년 11월엔 손목을 다쳐 ...
  • 악플과 우울증의 그림자…25세 설리의 죽음

    악플과 우울증의 그림자…25세 설리의 죽음

    ... 일거수일투족이 대중의 지적 대상이었다. 최근에는 SNS 라이브 방송 도중 노출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다. 그럴 때마다 설리는 당당했다. JTBC2 예능프로그램 '악플의 밤'에서 "브래지어착용하는 문제는 개인의 자유"라고 말해 지지하는 팬들의 응원을 받았다. 당당했던 모습과는 달리 설리의 속내는 상처를 삼켜왔다. 평소 설리는 심한 우울증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
  • 악플 시달린 설리, 극단 선택···집 안서 심경 담은 메모 발견

    악플 시달린 설리, 극단 선택···집 안서 심경 담은 메모 발견

    ... 특별출연하기도 했다. 설리. [사진 JTBC2 '악플의 밤' 방송화면 캡처] ━ 방송에서 대인기피증 등 고백도 설리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로 팬들과 소통하는 인플루언서였다. 속옷 착용 등으로 논란이 일자 "브래지어는 건강에도 좋지 않고 액세서리일 뿐"이라며 '여성의 노브라 권리'를 주장해 사회적 관심을 모았다. 하지만 끊임없는 악플에 시달렸다. 2016년 11월엔 손목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악플 시달리던 설리 숨진 채 발견

    악플 시달리던 설리 숨진 채 발견 유료

    ... 놓고 사망 원인 등을 수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을 파악하기 위해 시신을 부검할 예정이다. 설리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로 팬들과 소통하는 인플루언서였다. 속옷 착용 등으로 논란이 일자 “브래지어는 건강에도 좋지 않고 액세서리일 뿐”이라며 '여성의 노브라 권리'를 주장해 사회적 관심을 모았다. 하지만 끊임없는 악플에 시달렸다. 2016년 11월엔 손목을 다쳐 ...
  • [江南人流] 한국 여성 절반 …'낮브밤노' 이중생활 지겹다

    [江南人流] 한국 여성 절반 …'낮브밤노' 이중생활 지겹다 유료

    여성의 브래지어(이하 브라) 착용 문제가 도마 위에 올랐다. '노브라'(no bra) 이야기다. 지난 4월 가수 겸 배우 설리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노브라 차림의 사진과 영상을 잇달아 ... annie@joongang.co.kr 설리가 출연했던 JTBC2 '악플의 밤'의 한 장면. “내게 브래지어는 그냥 액세서리다. 어울리는 옷이 있으면 하고, 안 어울리는 옷을 입을 땐 안 한다.” 지난 ...
  • [江南人流] 한국 여성 절반 …'낮브밤노' 이중생활 지겹다

    [江南人流] 한국 여성 절반 …'낮브밤노' 이중생활 지겹다 유료

    여성의 브래지어(이하 브라) 착용 문제가 도마 위에 올랐다. '노브라'(no bra) 이야기다. 지난 4월 가수 겸 배우 설리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노브라 차림의 사진과 영상을 잇달아 ... annie@joongang.co.kr 설리가 출연했던 JTBC2 '악플의 밤'의 한 장면. “내게 브래지어는 그냥 액세서리다. 어울리는 옷이 있으면 하고, 안 어울리는 옷을 입을 땐 안 한다.” 지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