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차이나랩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슈검색

|

#차이나랩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걸을 땐 걷기만 하라…면역력 높여 코로나 이기는 명상

    걸을 땐 걷기만 하라…면역력 높여 코로나 이기는 명상 유료

    ... '슈피겔' 표지. 독일의 시사 주간지 슈피겔의 2월 첫째 주 특집이 눈길을 끈다. 방독면을 쓰고 스마트폰을 보는 인물 사진 위에 이런 제목을 달아놓았다. '코로나바이러스 메이드 인 차이나(made in China)-세계화가 치명적인 위협이 될 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는 역설적으로 인간의 연결성에 대해 새삼 다시 생각해보게 했다. 전 세계로 신속하게 퍼져가는 바이러스가 ...
  • 걸을 땐 걷기만 하라…면역력 높여 코로나 이기는 명상

    걸을 땐 걷기만 하라…면역력 높여 코로나 이기는 명상 유료

    ... '슈피겔' 표지. 독일의 시사 주간지 슈피겔의 2월 첫째 주 특집이 눈길을 끈다. 방독면을 쓰고 스마트폰을 보는 인물 사진 위에 이런 제목을 달아놓았다. '코로나바이러스 메이드 인 차이나(made in China)-세계화가 치명적인 위협이 될 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는 역설적으로 인간의 연결성에 대해 새삼 다시 생각해보게 했다. 전 세계로 신속하게 퍼져가는 바이러스가 ...
  • 중국, 코로나19 에어로졸 전파 가능성 조건부 인정

    중국, 코로나19 에어로졸 전파 가능성 조건부 인정 유료

    ... 복귀했다. 이를 놓고 현직 인사들이 코로나19 발원지인 우한 부임을 꺼리자 퇴직자를 발탁했다는 관측도 있다. 외교부는 이에 대해 “영사 분야 전문가로 가장 적합한 분이 가시는 것”이라고 알렸다. 우한 총영사 자리는 김영근 전 총영사가 지난해 11월 물러난 뒤 석 달 간 비어 있었다. 차이나랩=이승호 기자, 위문희 기자 wonderma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