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집단 감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물류센터 '투잡 감염' 확산, 부천 콜센터 15명에 번졌다 유료

    쿠팡의 부천물류센터발(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집단감염 조짐이 심상치 않다. 첫 확진자(23일)가 나온 지 닷새 만인 28일 오후 9시 현재 관련 확진자가 96명으로 ... 일용직 근로자가 부쩍 늘었다. 이들의 근무 패턴은 자리와 시간이 날 때마다 옮겨다니는 것이다. 감염증 전파의 매개체가 될 소지가 다분하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물류센터는 업태 특성상 계약직이나 ...
  • 주부 “비닐장갑 끼고 택배 열었다” 전문가 “손 잘 씻으면 안전”

    주부 “비닐장갑 끼고 택배 열었다” 전문가 “손 잘 씻으면 안전” 유료

    ... 상자를 열었어요.” 경기도 부천에 거주하는 김소현(35)씨는 물류센터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에 불안감을 감추지 못했다. 그는 28일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5개월짜리 ... “앞으로 택배 주문을 계속해도 되는 건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물류센터발(發) 코로나19 집단감염의 여파로 주부들 사이에서 '택배 감염'에 대한 불안감이 확산하고 있다. 배송된 물품에 바이러스가 ...
  • 열흘새 확진자 200명…수도권 다시 거리두기 유료

    물류센터발(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가속화하면서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53일 만에 가장 많은 79명으로 폭증했다. 특히 최근 열흘 동안 발생한 확진자의 ... 부천 콜센터 15명에 번졌다 확진자가 폭증한 가장 큰 원인은 빠르게 번지고 있는 물류센터발 집단감염이었다. 이날 오후 9시 기준 쿠팡 부천물류센터 관련 확진자는 96명으로 전날(69명)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