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집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정치·종교 행사 자제하고 시민 의식 살려 전염병 잡자 유료

    ... 나라가 전염병 때문에 공황 상태로 치닫는 상황에서는 주최 측이 자율적으로 집회를 연기하는 것이 순리다. 전 목사는 “야외에서는 바이러스에 감염 안 된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무증상 감염과 집단 감염이 속출하는 상황에서 대단히 비상식적 발언이다. 대규모 확진자를 쏟아낸 신천지 교회도 “우리도 피해자”라고 항변할 때가 아니다. 그에 앞서 방역 당국에 최대한 협조해 이번 사태를 ...
  • [현장에서] 정세균 “중국 입국자 80% 줄었다”…전면금지 없다는 정부 유료

    ... 112번은 여기서 파생된 가족 간 감염이다. 한 명의 입국자가 나비효과처럼 확진자를 늘린 것이다. 또한 국내 환자 중 12명이 중국에서 들어온 사람이다. 부산·경북 등에선 감염원이 불분명한 집단감염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새학기를 맞이해 들어올 중국인 유학생 관리도 위험 요소가 됐다. 전문가들은 그간 최악의 상황을 경고하며 선제적 조치를 주문했다. 대한의사협회는 지난달 26일부터 ...
  • 대구·부산 요양원 잇단 확진…칠곡 중증장애 4명 집단감염

    대구·부산 요양원 잇단 확진…칠곡 중증장애 4명 집단감염 유료

    ... 경북 칠곡 중증장애인 거주시설 '밀알사랑의집'에서도 이날 E씨(46) 등 입소자 4명과 직원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E씨는 장염 증세로 대구가톨릭병원에 입원 중 확진됐다. 이 시설에는 입소자 30명과 직원 28명이 생활하며 밀접접촉하기 때문에 집단감염 우려가 크다. 대구·부산=김윤호·황선윤 기자, 김현예 기자 youknow@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