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진종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초점IS] 아재들의 반란 '뭉쳐야 찬다' 日夜 다크호스

    [초점IS] 아재들의 반란 '뭉쳐야 찬다' 日夜 다크호스 유료

    ... 찬다'(이하 '뭉쳐야 찬다')는 지난 6월 13일 첫 시작을 알렸다. 씨름 전설 이만기·농구 대통령 허재·양신 양준혁·국민 마라토너 이봉주·도마 전설 여홍철·사격 국가대표 진종오·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머드리 이형택·'뭉쳐야 뜬다' 멤버 김용만·김성주·정형돈이 어쩌다FC라는 조기축구팀을 결성, 안정환의 본격적인 축구 감독 데뷔를 이끌었다. 축구와 거리감 ...
  • '옥탑방' 탁성 PD가 밝힌 1주년·얼굴 공개·변화[인터뷰]

    '옥탑방' 탁성 PD가 밝힌 1주년·얼굴 공개·변화[인터뷰] 유료

    ... 안정환의 결심이 필요했다. 안정환과 미팅해 긍정적인 답변을 들었고 스포츠 레전드 스타에게 연락하며 시작됐다." -레전드 섭외가 쉽진 않았을 텐데. "누구나 아는 사람이 필요했다. 허재·진종오·여홍철 등 예능에 좀처럼 출연한 적 없는 '전설'들을 원했다. 허재 씨 섭외가 힘들었다. 방송을 하던 사람이 아니라서 미팅을 해 설득을 하게 됐다. 허재의 캐릭터가 새롭고 ...
  • 월남 이상재 시구 후 100년, 전국체전 오늘부터 7일간 열전

    월남 이상재 시구 후 100년, 전국체전 오늘부터 7일간 열전 유료

    ... 총출동한다. 1년도 남지 않은 2020년 도쿄올림픽에 대비해 전력을 점검하고 메달 가능성을 가늠하는 기회다. 지난해 체전 사격 2관왕 임하나(19)와 2017년 체전에서 비공인 세계 신기록을 쏜 진종오(40)의 활약에 관심이 쏠린다. 이 밖에도 태권도 이대훈(27), 수영 박태환(30), 양궁 김우진(27), 유도 조구함(27), 펜싱 오상욱(23) 등 올림픽 또는 세계선수권 메달리스트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