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휘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부대서 복귀 종용 통화 때 추미애 아들 PC방 있었다” 유료

    ... 등을 이미 검찰에 제출했고 다른 기록도 있다”고 말했다. 검찰 안팎에서는 수사팀이 내부적으로 서씨의 휴가 연장에 법적 문제가 없었다는 쪽으로 잠정 결론내렸다는 분석도 나온다. 서씨의 지휘관이 구두로 휴가를 승인한 만큼 서씨가 병가와 개인 연가를 합쳐 23일간 휴가를 사용한 것은 절차와 규정상 문제가 없다는 게 검찰 판단이라는 것이다. 서씨와 관련한 핵심 논란은 24~27일까지의 ...
  • 야권 “서욱 국방장관 발언 더 충격…취임 직후부터 실세 심기관리 하나”

    야권 “서욱 국방장관 발언 더 충격…취임 직후부터 실세 심기관리 하나” 유료

    ... 부실관리해 은폐라고 볼 수밖에 없다”며 “이를 국민께 사과해도 모자랄 판에 국회에서까지 추 장관 심기만 걱정하고 있느냐”고 꼬집었다. 군 내부에서도 부적절하다는 비판이 나왔다. 야전부대 지휘관 출신의 한 군 관계자는 “국방부가 추 장관 변호하느라 얼마나 고생했나. 그 피해는 야전이 고스란히 받고 있다”며 “해서는 안 될 말이라 생각한다. 예의상 하는 말이었다 하더라도 표현을 달리했어야 ...
  • [이철호 칼럼니스트의 눈] 예비역들이 추미애 사태에 분노하는 3가지 이유

    [이철호 칼럼니스트의 눈] 예비역들이 추미애 사태에 분노하는 3가지 이유 유료

    ... 결국 군무이탈이 아니라 행정착오라는 결론이다. 국방부도 망가질 대로 망가졌다. 서 일병을 보호하느라 무리하게 군대 전통을 무너뜨렸다. 휴가 명령지와 병가 심의 자료가 몽땅 없는데도 “지휘관의 구두 휴가 명령만 있었다면 합법”이라고 했다. 이제 장병들이 지휘 계통을 밟아 분대장-소대장-대대장으로 휴가 신청을 할 필요가 없어졌다. 집에서 엄마 비서를 시켜 카톡으로 대대 참모에게 휴가 연장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