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방행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윤석열 사단 요직 장악…현 정권 수사 검사들 한직·지방행 유료

    31일 단행된 검찰 중간 간부급 인사에서 윤석열(59·사법연수원 23기) 검찰총장과 호흡을 맞췄던 검사들이 대거 전진배치됐다. 반면 '환경부 블랙리스트 수사' 등 문재인 정부와 각을 세워온 검사들은 줄줄이 좌천되는 경향을 보였다. 검찰에선 '편 가르기 인사' '길들이기 인사'라는 비판이 나온다. 법무부는 이날 검찰 중간 간부에 해당하는 전국 검찰청 차장검...
  • 성남·여주지청장에 첫 여성…법무부·대검 핵심 보직도 진출

    성남·여주지청장에 첫 여성…법무부·대검 핵심 보직도 진출 유료

    ... 1순위자가 부임하는 곳으로 분류된다. 여주지청 역시 서울과 가까워 부장검사가 지청장으로 갈 수 있는 1순위 부임지다. 관련기사 윤석열 사단 요직 장악…현 정권 수사 검사들 한직·지방행 성남지청장을 역임한 변호사는 “두 지청장에 여성이 임명된 것은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검찰 핵심 보직에 여성 비율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재경지검의 한 여검사는 “두 분이 ...
  • 황교안 전국투어, 대세론 굳히기인가 원외 한계인가

    황교안 전국투어, 대세론 굳히기인가 원외 한계인가 유료

    ... 어쨌든 황 대표가 선거철도 아닌데 광주에 간 것은 그가 '큰 그림'을 염두에 두고 있다는 점을 시사한다. ◆왜 지방을 돌아다니나 =황 대표의 잇따른 지방� 황 대표의 잇따른 지방행을 두고는 “원외 인사의 불가피한 선택”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황 대표는 당 대표지만 정치 신인인 데다 원내 인사가 아니다. 국회 협상 등에선 상대적으로 발언권이 약할 수 있다. 이를 타개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