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년째 6시 출근, 밤 10시 퇴근...이런 엄마 따라 간호사 된 딸

    1년째 6시 출근, 밤 10시 퇴근...이런 엄마 따라 간호사 된 딸 유료

    ... 면회가 안 된다고 설명할 땐 참 안타까웠다”고 말했다. 현대병원은 지난해 12월 17일 경기 북부 민간종합병원 가운데 첫 코로나19 거점 전담 병원이 됐다. 감염 우려 등을 이유로 다른 병원에서 받기를 꺼려하는 중증 환자까지 마다치 않고 받았다. 그는 “80명이 넘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입원해 치료를 받았지만 단 1명의 직원도 감염되지 않았다”며 “대형 병원조차 ...
  • 요양병원장 절규 "27명 숨져…이송만 빨랐어도 80% 살렸다"

    요양병원장 절규 "27명 숨져…이송만 빨랐어도 80% 살렸다" 유료

    ... 병상을 배정받지 못했다. 그렇게 사망자는 계속 늘어났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사망자 27명 중 병상 배정만 잘됐어도 80% 이상은 살았을 거다. 중증 환자 병상 부족 문제로 이런 비극이 발생했다”고 안타까워했다. 코호트 격리된 그곳은 '버려진 섬'과도 같았다. 남겨진 의료진과 직원들은 식사부터 환자 치료까지 모든 걸 알아서 해야 했다고 한다. 지원받은 건 생수와 레벨D 방호복이 전부였다. 병원 ...
  • 또 병원 내놓은 의사 “중증환자 보낼 곳 없어…우리가 받겠다”

    또 병원 내놓은 의사 “중증환자 보낼 곳 없어…우리가 받겠다” 유료

    김부섭 연일 1000명 안팎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환자가 나오면서 중증 환자 병상이 동났다. 병상을 배정받지 못해 사망에 이르는 사고도 잇따르고 있다. 즉시 ... 차라리 '우리가 받자'고 마음먹었다”고 말했다. 현대병원은 지난 3월부터 이미 코로나19 환자치료해 왔다. 특히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를 위해 인공호흡기 15대 등 의료장비도 13억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