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준연동형비례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희상 "'공수처, 윤석열 때려잡으려 만든게 아니다' 천명하라"

    문희상 "'공수처, 윤석열 때려잡으려 만든게 아니다' 천명하라" 유료

    ... '4+1'(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 협의체로 공직선거법 개정안(준연동형 비례대표제)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을 통과시킨 일을 꼽았다. 그는 “그날 나는 ... 취지가 훼손된 거 아닌가. “야당은 어쩔 수 없다지만 여당은 절대 해선 안 될 일이다. 준연동형 비례제가 이상적인 선거제는 아니지만 나로서는 긍지가 있었는데, 현재의 운영방식은 오히려 '빠꾸(후퇴)'한 ...
  • 문희상 "'공수처, 윤석열 때려잡으려 만든게 아니다' 천명하라"

    문희상 "'공수처, 윤석열 때려잡으려 만든게 아니다' 천명하라" 유료

    ... '4+1'(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 협의체로 공직선거법 개정안(준연동형 비례대표제)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을 통과시킨 일을 꼽았다. 그는 “그날 나는 ... 취지가 훼손된 거 아닌가. “야당은 어쩔 수 없다지만 여당은 절대 해선 안 될 일이다. 준연동형 비례제가 이상적인 선거제는 아니지만 나로서는 긍지가 있었는데, 현재의 운영방식은 오히려 '빠꾸(후퇴)'한 ...
  • “여당 비례위성당 절대 해선 안 될 일이었다”

    “여당 비례위성당 절대 해선 안 될 일이었다” 유료

    문희상 문희상(얼굴) 국회의장은 4일 “준연동형 비례제는 이상적인 선거제는 아니지만 나로서는 긍지가 있었는데, 현재의 운영 방식은 오히려 '빠꾸(후퇴)'한 것”이라며 “양당 제도가 더 강화된 건 바람직하지 않다”고 말했다. 특히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이 비례대표용 위성정당을 창당한 데 대해선 “야당은 어쩔 수 없다지만 여당은 절대 해선 안 될 일”이라고 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