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주정완의 시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주정완의 시선] 누구를 위한 분양가 상한제인가

    [주정완의 시선] 누구를 위한 분양가 상한제인가 유료

    주정완 경제에디터 여기 희한한 '복권'이 있다. 일반적인 복권과 달리 참가자들의 당첨 기회는 전혀 평등하지 않다. 혼자 사는 사람은 아예 처음부터 포기하는 게 낫다. 결혼한 부부라도 자녀가 없으면 헛된 희망을 갖지 않는 게 좋다. 가족 수에 따라 당첨 가능성이 좌우되는 특이한 방식이기 때문이다. 젊은 세대에게 불리할 수밖에 없는 '기울어진 운동장'이다. 적어도 ...
  • [주정완의 시선] 인구 감소의 원년, '골든타임'이 지나간다

    [주정완의 시선] 인구 감소의 원년, '골든타임'이 지나간다 유료

    주정완 경제에디터 이제는 확실히 내리막길에 접어들었다. 후대의 한국인은 2020년을 어떻게 기억할까. 사람마다 생각이 다를 수 있겠지만 적어도 하나는 분명하다. 출생아보다 사망자가 많아진 '인구 감소의 원년'이란 점이다. 전쟁이나 극심한 식량부족을 빼고 평상시에 인구가 줄어든 것은 아마 단군 할아버지 이후 처음 겪는 경험일 것이다. 통계청이 발표한 각종 인구 ...
  • [view] 코스피 -3.87%…외국인 하루 7800억 셀코리아

    [view] 코스피 -3.87%…외국인 하루 7800억 셀코리아 유료

    ... 컸다. 코로나19가 무서운 건 확진자 급증만이 아니다. 한국 경제와 기업을 바라보는 외국인의 시선이 급속히 차가워졌다. 현재로선 떠나는 외국인을 붙잡을 '묘수'가 안 보인다. 외국인은 24일 ... 위축되면서 기업의 실적 악화로 이어질 것이란 우려가 반영됐다. 시장의 불안감을 씻어주고 신뢰를 심어주는 대책이 절실한 이유다. 주정완 경제에디터 jwjoo@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