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존중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친황 견제론에 투사형 사령탑 기대감…심재철 깜짝 승리

    친황 견제론에 투사형 사령탑 기대감…심재철 깜짝 승리 유료

    ... 김선동 의원 측이 근소하게 우세하지 않겠느냐는 전망도 나왔다. 관련기사 여야 “필리버스터 철회”…한국당 의총 뒤 “예산안 합의돼야” 이런 걸 의식한 듯 심 의원은 '쇄신'보다 '존중'을 강조했다. 그는 “선거를 앞두고 인적 쇄신이라는 말이 등장하는데, 새로운 인물이라도 그 사람이 각 지역구에서 이길 수 있느냐가 핵심”이라며 “의원들께서 선수로, 지역으로 (공천에서) ...
  • 추미애 “윤석열과 서로 모르는 사이…축하전화는 단순 인사”

    추미애 “윤석열과 서로 모르는 사이…축하전화는 단순 인사” 유료

    ... 다만 “그냥 단순한 인사였다. 서로 모르는 사이다.”라고 조심스러워했다. 추 후보자는 “(윤 총장과는) 헌법과 법률에 의한 기관간의 관계”라며 “헌법과 법률에서 위임받은 권한을 상호 간에 존중하고 잘 행사하는 것이 국민을 위한 길”이라고 말했다. 이런 반응은 윤 총장이 현 정부와 각을 세우는 ▶청와대 '하명수사' 의혹 ▶유재수 감찰 무마 의혹 ▶조국 전 장관 일가 비리 의혹 사건 ...
  • 검찰 “수사지휘권 폐지해도 경찰 수사 사법통제는 필요” 유료

    ... “자신을 '무오류 집단'으로 설정하고 특정 기관을 하부기관처럼 인식하는 검찰의 권위주의적 사고는 더 이상 통용돼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 관계자는 “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수사권 조정법안은 정부합의문에 이어 국회 사개특위, 여야 원내대표 합의까지 거친 만큼 존중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기정·김민욱 기자 kim.kijeo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