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진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연 넘어선…' 라미란·이정은·염혜란의 전성시대

    '조연 넘어선…' 라미란·이정은·염혜란의 전성시대 유료

    더이상 '조연'이란 말이 아까운 여배우들의 전성시대다. 조연으로 불리던 유해진·곽도원·조진웅 등은 이제 드라마·영화계에서 주연으로 우뚝섰다. 기나긴 무명과 단역, 조연을 거쳐 빛을 본 이들 자체로 연예계에서는 큰 의미가 있다. 그럴때도 여자들은 없었다. 상대적으로 남자를 선호하던 탓에 드라마에서 주인공을 하던 여배우들도 영화에서는 롤이 작아졌다. ...
  • [무비IS] 겁없는 복병 '블랙머니'의 반전

    [무비IS] 겁없는 복병 '블랙머니'의 반전 유료

    ... '블랙머니'를 이끈 배우들의 선택도 옳았다. 올해 '광대들(김주호 감독)' '퍼펙트맨(용수 감독)'에 이어 '블랙머니'까지 세 편을 줄줄이 개봉시킨 조진웅은 가장 기대치가 낮았던 '블랙머니'로 최고 스코어 기록을 예고하고 있다. 평소 사회적 문제에 대해 뚝심있는 소신 발언을 지속한 조진웅은 '블랙머니'로 언행일치의 ...
  • 끝나지 않은 사건, 잊히면 안 되는 진실 있다

    끝나지 않은 사건, 잊히면 안 되는 진실 있다 유료

    ... 투자자 국가간 소송(ISD) 재판은 아직 결과가 나오지 않은 진행형 사건이다. 물론 영화는 영화다. 예컨대 초반부 살인사건은 관객 몰입을 유도하기 위한 극적 장치일 뿐이다. 주인공 양민혁(조진웅)과 김나리(이하늬) 등도 허구 캐릭터다. 그런데도 현실을 환기시키는 고유명사(CK로펌, 뉴스탐사 등)가 잇따라 등장하고 엔딩과 함께 “단 한명도 구속되지 않은 사건”이라는 자막이 나온다. 픽션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