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셉 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셉 윤 “미국, 한국이 안보 희생하며 대선에 북한 활용하지 않을까 우려”

    조셉 “미국, 한국이 안보 희생하며 대선에 북한 활용하지 않을까 우려” 유료

    조셉 “워싱턴은 한국이 안보를 희생하면서 북한을 선거에 활용하지 않을까 우려하고 있다.” 조셉 전 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가 2일 더불어민주당 친문재인(친문) 성향 의원의 ... 그는 “우리는 한국 대통령선거가 1년 남짓 남아 있다는 걸 알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전 대표는 “(워싱턴에선) 남한이 북한에 지나치게 관대한 것 아니냐는 우려가 있다”고 한 뒤 ...
  • [김진국의 퍼스펙티브] 단임의 고민…나는 역사에 어떤 대통령으로 기록될까

    [김진국의 퍼스펙티브] 단임의 고민…나는 역사에 어떤 대통령으로 기록될까 유료

    ... 참여할 수 있다. 선거 체제에 들어간다는 말이다. 8개월 남았다. 11월 3일은 미국 대통령 선거일이다. 지금은 북한 문제를 건드리면 건드릴수록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에 불리해 보인다. 조셉 전 미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는 북한도 협상력을 높이기 위해 미국 대선 전에는 대화에 나서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문 대통령은 조급할 수밖에 없다. 지난 3일 외교·안보 라인에 ...
  • [김진국의 퍼스펙티브] 단임의 고민…나는 역사에 어떤 대통령으로 기록될까

    [김진국의 퍼스펙티브] 단임의 고민…나는 역사에 어떤 대통령으로 기록될까 유료

    ... 참여할 수 있다. 선거 체제에 들어간다는 말이다. 8개월 남았다. 11월 3일은 미국 대통령 선거일이다. 지금은 북한 문제를 건드리면 건드릴수록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에 불리해 보인다. 조셉 전 미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는 북한도 협상력을 높이기 위해 미국 대선 전에는 대화에 나서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문 대통령은 조급할 수밖에 없다. 지난 3일 외교·안보 라인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