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성욱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조성욱
(曺成旭 / CHO,SUNG-WOOK)
출생년도 1962년
직업 법조인
소속기관 [現] 법무법인유한화우 대표변호사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 공정위 파격실험…"과장님 나빠요" 두번땐 승진 누락

    [단독] 공정위 파격실험…"과장님 나빠요" 두번땐 승진 누락 유료

    ... 극심해졌다. 때마침 일부 간부의 '내부 갑질' 문제까지 불거졌다. 그러자 김 전 위원장은 지난 1월 노조 공정위 지부와 협약을 맺고 간부평가를 도입하는 내용에 합의했다. 공정위 한 간부는 “김 전 위원장이 '직원 달래기'용으로 도입한 간부평가 제도가 정작 조성욱 위원장 시절 처음 시행됐다”고 말했다. 세종=김기환 기자 khkim@joongang.co.kr
  • 납품업체에 판촉비 떠넘긴 롯데마트 과징금 411억

    납품업체에 판촉비 떠넘긴 롯데마트 과징금 411억 유료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공정거래위원회가 롯데마트의 백화점식 '갑질'에 대해 400억원대 과징금을 부과했다. 유통업계 역대 최대 규모다. 당초 문제 삼았던 '후행(後行) 물류비(유통업체 물류센터에서 매장까지 드는 물류비)'를 납품업체에 떠넘긴 혐의에 대해선 제재하지 않았다. 공정위는 롯데마트가 5개 돈육 납품업체에 판촉비용을 부당하게 떠넘긴 행위(대규모유통업법 ...
  • 납품업체에 판촉비 떠넘긴 롯데마트 과징금 411억

    납품업체에 판촉비 떠넘긴 롯데마트 과징금 411억 유료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공정거래위원회가 롯데마트의 백화점식 '갑질'에 대해 400억원대 과징금을 부과했다. 유통업계 역대 최대 규모다. 당초 문제 삼았던 '후행(後行) 물류비(유통업체 물류센터에서 매장까지 드는 물류비)'를 납품업체에 떠넘긴 혐의에 대해선 제재하지 않았다. 공정위는 롯데마트가 5개 돈육 납품업체에 판촉비용을 부당하게 떠넘긴 행위(대규모유통업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