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국 법무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오수, 조국 수사 당시 “법무부·검찰로선 상당히 부담”

    김오수, 조국 수사 당시 “법무부·검찰로선 상당히 부담” 유료

    김오수. [뉴스1]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가 2019년 조국법무부 장관에 대한 검찰 수사가 진행될 당시 대검찰청 차장검사에게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배제된 별도의 수사팀을 제안하면서 “법무부나 검찰로서는 상당히 부담스럽다”고 말한 것으로 나타났다. 법조계 안팎에서는 이를 두고 정치적 편향을 드러낸 부적절한 발언이었다는 지적이 나온다. 11일 중앙일보 취재 ...
  • 송영길 “청와대에 여당 의원 휘둘리는 것 바꾸겠다”

    송영길 “청와대에 여당 의원 휘둘리는 것 바꾸겠다” 유료

    ... 수행하기 바빴다”고 말했다. 조응천 의원은 “그간 '국민이 180석을 준 의미를 받들어 모신다'며 법안과 예산을 강행처리한 것 때문에 민주당이 오만하게 보였다”고 지적했다. 위성곤 의원은 '조국(전 법무부 장관) 사태'에 대한 반성을 공개적으로 요구해 강성 당원들에게 문자폭탄을 받은 20·30세대 초선 의원들을 보호하자고 주장했다. 위 의원은 “'초선 5적'이라고 하는데 저는 의적이었다고 ...
  • [이가영 논설위원이 간다]“장관은 빼야” vs “장관도 임명동의 투표해야”

    [이가영 논설위원이 간다]“장관은 빼야” vs “장관도 임명동의 투표해야” 유료

    ... 하지 않는다면 잘못된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국민이 후보자에 대해 가지는 가장 큰 반감으로 '파렴치함과 상습성'을 꼽았다. 위장전입 등에선 국민이 어느 정도 이해할 마음을 지니고 있는데 조국법무부장관 때의 전방위적인 특혜 시리즈, 임혜숙ㆍ박준영 후보자에서 드러난 '파렴치적 행태'는 도저히 수용이 어렵다는 얘기다. 임혜숙 박준영 노형욱 후보자 인사청문회 의혹별 입장 ◇“어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