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강수의 시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강수의 시선] "수사종결권 주면 경찰 막강…과거 자유당때가 딱 이랬다"

    [조강수의 시선] "수사종결권 주면 경찰 막강…과거 자유당때가 딱 이랬다" 유료

    문무일 검찰총장이 7일 오전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으로 출근하며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조강수 논설위원 해외 출장 도중 검찰 개혁 법안이 국회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태워졌음을 보고받은 문무일 검찰총장은 지난 4일 남은 일정을 취소하고 급거 귀국했다. 조직의 운명을 두고 문 총장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검찰의 상황이 하도 긴박해 기대도 ...
  • [조강수의 시선] 청와대 인사 검증이 부실한 이유들

    [조강수의 시선] 청와대 인사 검증이 부실한 이유들 유료

    조강수 논설위원 “내게 거짓말을 해봐(원제:Lie to me)”라는 미드(미국 드라마)가 있다. 발칙한 제목에 끌려 시청에 돌입했다. 아무리 네가 거짓말을 하더라도 다 가려내겠다는 근거 없는 자신감의 배경이 궁금했다. 이 범죄수사물은 소재와 내용도 신선했다. 비언어커뮤니케이션 및 인지과학 전문가(칼 라이트만 박사)가 범죄의 이면에 숨겨진 진실을 탐색해 간다. ...
  • [조강수의 시선] 유병진 판사처럼 고뇌하라

    [조강수의 시선] 유병진 판사처럼 고뇌하라 유료

    조강수 논설위원 어느 부장검사가 들려준 경험담 한 토막이 기억난다. “비리 건설업체를 압수수색하던 중 금품 액수와 판사 이름이 적힌 메모를 발견했다. 수사를 해야겠다고 검사장에게 보고했더니 종이를 낚아채서는 입으로 우적우적 씹어먹더라.” 불과 몇 년 전까지만 해도 판사 개인의 비리 수사조차 얼마나 힘들었는지를 웅변하는 일화다. 자칭 '촛불 정부' 출범 직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