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각류 공룡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여행 어디] 우리 땅의 끝, 봄이 피어오르는 해남으로

    [#여행 어디] 우리 땅의 끝, 봄이 피어오르는 해남으로 유료

    ... 되니, 한 폭의 수채화가 따로 없는 풍광이다. 달마산을 내려와 황산면 우항리로 가면 해남공룡박물관에 닿는다. 우항리에서 신성리에 이르기까지 5㎞가량의 해안에는 무려 500여 점에 달하는 ... 우항리 바닷가의 퇴적암을 그대로 들어내어 화석을 발굴한 모습이 보존돼 있다. 1보호각은 조각류 공룡관으로 총 263개의 공룡발자국이 찍혀있는 거대한 퇴적암층이 그대로 놓여있다. 코끼리 발 ...
  • 반구대 암각화 일대는 공룡 놀이터 … 1억년 전 발자국 화석 무더기 발견

    반구대 암각화 일대는 공룡 놀이터 … 1억년 전 발자국 화석 무더기 발견 유료

    29일 울산 반구대암각화 주변 현장에서 임종덕 국립문화재연구소 학예연구관이 공룡 발자국 화석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 문화재청] 울산시 울주군 대곡리 반구대 암각화 앞 대곡천 ... 그 중 2곳이 울주군 문화재자료로 지정됐다. 임 연구관은 “대곡천의 발자국은 모두 용각류와 조각류의 것이다. 이번에 나온 것도 기존의 화석과 큰 차이가 없어 학술적 가치는 그리 높지 않다”고 ...
  • 고성 바위에 저 발자국은 … 네발로 걷는 신종 공룡

    고성 바위에 저 발자국은 … 네발로 걷는 신종 공룡 유료

    국내 첫 4족 보행 조각류 공룡 발자국 화석. 앞발 발가락 2~4번이 찍힌 흔적이 선명하다. 앞발과 뒷발 간격이 매우 좁다. 정지 상태였거나, 보폭이 매우 느렸던 것으로 추정된다. [사진 국립문화재연구소] 한반도에 네 발로 걸어 다니는 초식공룡이 살았다. 8500만 년~9500만 년 전 한반도 남해안에 서식했다. 당시 한반도에는 커다란 호수가 많았다. 호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