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안태근 지시 없이 인사 어렵다”…재판부, 정황으로 유죄 판결

    “안태근 지시 없이 인사 어렵다”…재판부, 정황으로 유죄 판결 유료

    ... 무너졌다”고 토로했습니다. 정황 근거가 유죄의 증거로 사용되면 안 된다는 겁니다. 지난 17일 이른바 '제주살인의 추억'으로 불리는 2009년 보육교사 살인 사건의 피고인 박모(50)씨에게 제주지방법원은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박씨가 사건 당일 행적에 관해 일관성 없는 진술을 하고 있지만 실종 당시 피해자가 다른 차량이나 택시에 탑승했을 가능성을 ...
  • 제주판 '살인의 추억' 10년···실오라기가 뒤집진 못했다

    제주판 '살인의 추억' 10년···실오라기가 뒤집진 못했다 유료

    ━ [권석천 논설위원이 간다]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재판 제주 보육교사 살인 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된 박모씨가 지난해 12월 대구에서 검거돼 제주국제공항을 통해 압송되고 있다. 그는 구속된 뒤 재판에 넘겨졌으나 지난 11일 1심 선고공판에서 무죄판결을 받고 석방됐다. [뉴스1] 지난주 수요일(17일)이었다. 제주지방검찰청이 강간 등 살인 혐의로 기소된 박 ...
  • '제주살인의 추억' 사망시간 미스터리 풀었다 … 9년 만에 용의자 체포 유료

    ... '제주살인의 추억'이 9년 만에 해결될 전망이다. 사망시간을 둘러싼 미스터리가 풀리면서다. 제주경찰청은 16일 박모(49)씨를 살인 등의 혐의로 붙잡았다고 밝혔다. 택시기사였던 박씨는 2009년 2월 1일 당시 27세였던 보육 교사 이모씨를 제주시 용담동에서 태우고 애월읍으로 가다 목 졸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박씨는 당시에도 조사를 받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