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나도 사도세자 누이처럼? 260년 만에 되살아난 공주의 화장품

    나도 사도세자 누이처럼? 260년 만에 되살아난 공주의 화장품 유료

    ... 향을 기반으로 한 디퓨저도 선보였다. 모두 화협옹주묘에서 출토된 청화백자에서 모티브를 얻은 특수 용기에 담겨 나왔다. 이를 공동 개발한 주체는 국립고궁박물관과 한국전통문화대학교, 화장품제조사 코스맥스. 이들 화장품은 연내 '프린세스 화협'(Princess Hwahyup)이란 상품명으로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화협옹주묘에서 출토된 유물들(위 사진)에 현대 기술력을 접목해 '프린세스 ...
  • 독감백신 500만명분 검증, 업체 “250만명분 배송 중 문제”

    독감백신 500만명분 검증, 업체 “250만명분 배송 중 문제” 유료

    ...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서울 송파구의 한 병원에서 간호사가 독감 백신을 살펴보고 있다. [연합뉴스] 무료 접종 시작을 하루 앞두고 문제가 발견된 독감 백신과 관련, 보건당국이 “제조상의 문제가 아닌 유통상 문제”라고 밝혔다. 생산 과정에 흠결이 있는 것은 아니고 병원으로 백신이 배송되는 과정에 일부가 상온에 노출됐다는 것이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22일 오전 브리핑에서 ...
  • [사설] 어처구니없는 독감 백신 접종 중단 유료

    ... 과정에서 백신을 상온에 노출했다고 한다. 백신이 상온에 노출되면 단백질이 변질해 백신 효과와 안전성에 문제가 될 수 있다. 질병청은 이번에 의문이 제기된 백신은 일단 유통 과정의 문제이지 제조 단계의 문제는 아니라고 해명했다. 백신의 상온 노출 사실을 업체가 자발적으로 당국에 알린 게 아니라 신고접수로 당국이 뒤늦게 알았다니 백신 관리에 구멍이 뚫린 셈이다. 신고가 없었다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