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日정부 위안부 소송비 낼 필요없다" 법원, 강제집행 첫 제동

    "日정부 위안부 소송비 낼 필요없다" 법원, 강제집행 첫 제동 유료

    ... 문재인 대통령도 본안 판결 직후인 1월 18일 신년기자회견에서 “곤혹스러운 것은 사실”이라며 “한국 정부는 그(위안부) 합의가 양국 간 공식 합의였다는 사실을 인정한다”고 밝혔다. 국제사법재판소(ICJ) 판례에 대한 판단도 달랐다. 재판부는 “ICJ는 거의 모든 평화조약과 전후처리 관행에서 국가 사이에 총액 정산을 하는 경우 희생자 개개인에 대한 배상은 필수 규범이 아니라고 ...
  • "日정부 위안부 소송비 낼 필요없다" 법원, 강제집행 첫 제동

    "日정부 위안부 소송비 낼 필요없다" 법원, 강제집행 첫 제동 유료

    ... 문재인 대통령도 본안 판결 직후인 1월 18일 신년기자회견에서 “곤혹스러운 것은 사실”이라며 “한국 정부는 그(위안부) 합의가 양국 간 공식 합의였다는 사실을 인정한다”고 밝혔다. 국제사법재판소(ICJ) 판례에 대한 판단도 달랐다. 재판부는 “ICJ는 거의 모든 평화조약과 전후처리 관행에서 국가 사이에 총액 정산을 하는 경우 희생자 개개인에 대한 배상은 필수 규범이 아니라고 ...
  • 조각가 심문섭, 통영선 안 먹던 멍게·해삼 서울 와 즐겨

    조각가 심문섭, 통영선 안 먹던 멍게·해삼 서울 와 즐겨 유료

    ... 만들어진다. 일조량이 풍부한 통영은 생선 말리기에 그만이다. 소금물에 살짝 절인 수많은 생선을 철망 위에 얹혀 햇볕과 짭조름한 바닷바람에 꾸덕꾸덕 말리는 장면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제사상에는 반건조 생선의 찜이 올라온다. 제사상에 오른 밥은 제사가 끝난 후 비빔밥으로 비벼지는데, 통영에서는 무나물, 콩나물, 고사리나물 대신 생미역, 파래, 톳, 김 등 해초가 들어간다. 여기에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