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리 누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헤일로탑에 벤앤제리스까지…'떠먹는' 아이스크림 격전지 된 한국

    헤일로탑에 벤앤제리스까지…'떠먹는' 아이스크림 격전지 된 한국

    국내 떠먹는 아이스크림 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대형마트들이 '벤앤제리스' '헤일로탑' 등 해외에서 큰 성공을 거둔 미국 파인트 아이스크림(통 아이스크림) ... 인공색소 등을 쓰지 않는 내추럴 아이스크림으로 유명하다. 특히 지나친 단맛을 피해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이 파인트 한 통을 비워낼 수 있을 정도로 이른바 '심심한' 단맛을 ...
  • 4시간 혈투, 오재일이 끝냈다

    4시간 혈투, 오재일이 끝냈다

    ... 1·2루가 됐다. 그러나 키움 마무리 투수 오주원이 두산 4번 타자를 볼넷으로 내보냈다. 누구도 물러날 수 없는 1사 만루 상황에서 두산 5번 타자 오재일이 키움 중견수 이정후를 넘어가는 ... 떨어뜨렸다. 이정후의 안타로 주자는 무사 1, 2루. 키움은 박병호의 외야 플라이, 이정후의 도루, 제리 샌즈의 땅볼로 안타 없이 1점을 얻었다. 이어 2사 2루에서 송성문이 권혁으로부터 좌익수 방면 ...
  • '유령을 잡아라' 첫방, 문근영·김선호 상극 콤비로 '인생캐 예고'

    '유령을 잡아라' 첫방, 문근영·김선호 상극 콤비로 '인생캐 예고'

    ...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든다. 문근영은 행동우선 지경대 신입 유령 역을 연기한다. 사건 앞에 그 누구보다 뜨거운 마음을 가진 거침없는 열정녀 문근영이 지하철 경찰대에 지원하면서 좌충우돌 상극콤비 ... 대체불가 매력킹 김선호가 만들어낼 연기 시너지는 인생 캐릭터 경신을 예고한다. 지경대 공식 톰과 제리로 달라도 너무 다른 상극콤비로 분한 '극한신참' 문근영과 '허당반장' 김선호의 단짠케미는 설정만으로도 ...
  • 누구나 아는 1선발, 그래서 더 무거운 린드블럼의 어깨

    누구나 아는 1선발, 그래서 더 무거운 린드블럼의 어깨

    한국시리즈 두산 선발진의 핵심인 외국인 투수 린드블럼. IS 포토 누구나 예상할 수 있는 1선발, 그래서 조시 린드블럼(32)의 어깨가 더 무겁다. 두산의 한국시리즈(KS) 1차전 ... 상대 전적이 가장 좋지 않은 구단이다. 서건창(11타수 5피안타) 김규민(6타수 2피안타) 제리 샌즈(12타수 4피안타) 박병호(9타수 3피안타)를 상대로 약했다.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에서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헤일로탑에 벤앤제리스까지…'떠먹는' 아이스크림 격전지 된 한국

    헤일로탑에 벤앤제리스까지…'떠먹는' 아이스크림 격전지 된 한국 유료

    국내 떠먹는 아이스크림 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대형마트들이 '벤앤제리스' '헤일로탑' 등 해외에서 큰 성공을 거둔 미국 파인트 아이스크림(통 아이스크림) ... 인공색소 등을 쓰지 않는 내추럴 아이스크림으로 유명하다. 특히 지나친 단맛을 피해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이 파인트 한 통을 비워낼 수 있을 정도로 이른바 '심심한' 단맛을 ...
  • 4시간 혈투, 오재일이 끝냈다

    4시간 혈투, 오재일이 끝냈다 유료

    ... 1·2루가 됐다. 그러나 키움 마무리 투수 오주원이 두산 4번 타자를 볼넷으로 내보냈다. 누구도 물러날 수 없는 1사 만루 상황에서 두산 5번 타자 오재일이 키움 중견수 이정후를 넘어가는 ... 떨어뜨렸다. 이정후의 안타로 주자는 무사 1, 2루. 키움은 박병호의 외야 플라이, 이정후의 도루, 제리 샌즈의 땅볼로 안타 없이 1점을 얻었다. 이어 2사 2루에서 송성문이 권혁으로부터 좌익수 방면 ...
  • 4시간 혈투, 오재일이 끝냈다

    4시간 혈투, 오재일이 끝냈다 유료

    ... 1·2루가 됐다. 그러나 키움 마무리 투수 오주원이 두산 4번 타자를 볼넷으로 내보냈다. 누구도 물러날 수 없는 1사 만루 상황에서 두산 5번 타자 오재일이 키움 중견수 이정후를 넘어가는 ... 떨어뜨렸다. 이정후의 안타로 주자는 무사 1, 2루. 키움은 박병호의 외야 플라이, 이정후의 도루, 제리 샌즈의 땅볼로 안타 없이 1점을 얻었다. 이어 2사 2루에서 송성문이 권혁으로부터 좌익수 방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