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의용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정의용
(鄭義溶 / CHUNG,EUI-YOUNG)
출생년도 1946년
직업 공무원
소속기관 [現] 외교부 장관 제39대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한·일 관계 개선, 행동과 실천 뒤따라야

    [사설] 한·일 관계 개선, 행동과 실천 뒤따라야 유료

    ... 보이지 않았는지 아쉬울 따름이다. 정말 중요한 건 지금부터의 노력이다. 극도의 한·일 갈등이 이어지는 동안 양국 신뢰가 바닥을 드러내 좀처럼 회복이 힘든 지경에 이르렀기 때문이다. 지난달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취임한 지 20일이 지나도록 양국 외교장관 사이의 전화 통화조차 이뤄지지 않은 현실이 이를 잘 보여준다. 강창일 주일대사도 1월 하순 일본에 도착한 이래 스가 총리는커녕 모테기 ...
  • [남정호의 시시각각] '한국 방파제론' 일본에 안 통한다

    [남정호의 시시각각] '한국 방파제론' 일본에 안 통한다 유료

    ... 북·미 간 대화의 기회가 될 수 있다”고 했다. 물론 여기에는 한·일 관계를 풀라는 바이든 행정부의 요구도 작용했을 터다. 이에 현 정권은 미국 압력을 통해 한·일 관계 개선을 노린다. 정의용 외교부 장관도 국회에서 “미국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럼 미국 압박 카드가 통할까. 요즘 “바이든 측이 일본에 짜증을 낸다”는 이야기가 워싱턴에서 들린다. 한·일 ...
  • 정의용, 업무숙지 안 됐다며 화상 유엔 인권회의도 불참

    정의용, 업무숙지 안 됐다며 화상 유엔 인권회의도 불참 유료

    ... 상황을 고려해 이번 회기는 화상으로 진행된다. 고위급 회기에선 말 그대로 각국 고위급 인사들이 기조연설을 통해 자국의 인권 기조를 발표한다. 그런데 인권이사회 공지를 보면 한국 참석자는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아닌 최종문 2차관으로 돼 있다. 물론 고위급 회기 참석자의 급은 각국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하지만 보편적 가치인 인권을 논의하는 가장 권위 있는 국제무대라는 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