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의당 비례대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결전의 날'…4+1 협의체, 패스트트랙 법안 처리할 듯

    '결전의 날'…4+1 협의체, 패스트트랙 법안 처리할 듯

    ... 번 격한 대립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이지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 바른미래당 김관영 전 원내대표,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 대안신당 유성엽 창당준비위원장은 어제 저녁 8시부터 3시간 가량 만났습니다. 큰 틀에선 지역구 250석, 비례 50석은 합의했습니다. 하지만 연동형으로 배분되는 비례대표 의석 수, 이른바 연동협 캡에 대해선 최종 ...
  • 겉으론 "한국당과 협상 끈"···민주당 넉달전부터 '4+1' 굴렸다

    겉으론 "한국당과 협상 끈"···민주당 넉달전부터 '4+1' 굴렸다

    ... 민주당은 권역별 도입(원안)을 유지하거나, 아예 도입하지 말자고 주장한다. 하지만 바른미래당과 정의당은 “비례 의석이 줄어서 원안의 권역별 석패율이 적용되기 힘드니 전국 단위로 확대하자”고 맞서고 ... 지역구 통폐합 문제와 연관돼 있다. 박주현 민주평화당 의원(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 유성엽 대안신당 창당준비위원장,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 김관영 바른미래당 ...
  • 예산안·선거법 폭주하는 4+1, 문희상이 판 깔아줬다

    예산안·선거법 폭주하는 4+1, 문희상이 판 깔아줬다

    ... 선거법과 공수처법 등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의 처리 방안과 본회의 개의 시점을 여·야당 원내대표와 논의하기 위해 의장실에 들어서고 있다. [연합뉴스] 회기가 하루~사흘인 임시국회가 없었던 ... 번의 단기간 국회가 연속적으로 열릴 수도 있다. 헌정 사상 초유의 일이다.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 바른미래당 당권파, 정의당, 평화당, 대안신당(가칭) 등 이른바 '4+1' 협의체에서 나오는 ...
  • 4+1 협의체, 선거법 합의 불발…'연동형 비례' 수싸움

    4+1 협의체, 선거법 합의 불발…'연동형 비례' 수싸움

    ... 창당준비위원장 : 뭐 좁혀진 것도 없고, 그대로 평행선 지금까지.] 큰 틀에서는 지역구 250석, 비례 50석은 합의됐습니다. 그런데 민주당은 연동형으로 배분되는 비례대표 의석수를 25석으로 줄이자고 ... 배분할 경우 손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지역구 의석수가 적은 나머지 당은 반대입니다. [심상정/정의당 대표 : 무슨 캡이니, 25대 25니, 이렇게 하면 차 떼고 포 떼고 졸까지 떼면은 개혁이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예산안·선거법 폭주하는 4+1, 문희상이 판 깔아줬다

    예산안·선거법 폭주하는 4+1, 문희상이 판 깔아줬다 유료

    ... 선거법과 공수처법 등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의 처리 방안과 본회의 개의 시점을 여·야당 원내대표와 논의하기 위해 의장실에 들어서고 있다. [연합뉴스] 회기가 하루~사흘인 임시국회가 없었던 ... 번의 단기간 국회가 연속적으로 열릴 수도 있다. 헌정 사상 초유의 일이다.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 바른미래당 당권파, 정의당, 평화당, 대안신당(가칭) 등 이른바 '4+1' 협의체에서 나오는 ...
  • 선거법도 '4+1' 작전…한국당 “국회 무기농성”

    선거법도 '4+1' 작전…한국당 “국회 무기농성” 유료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로텐더 홀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이 날 황 대표와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법안 철회와 문재인 정권 국정농단을 ... 거론된다. 선거법 개정안 통과가 이처럼 초읽기에 들어가면서 공수처법 등을 통과시켜야 하는 민주당은 정의당이 요구하는 연동형비례대표제, 호남계가 요구하는 의석수 유지 등을 염두에 두고 인구 기준일 변경(특례 ...
  • 제1야당 한국당 뺀 채···512조 예산이 28분만에 통과됐다

    제1야당 한국당 뺀 채···512조 예산이 28분만에 통과됐다 유료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371회국회(정기회) 제12차 본회의에서 2020년도 예산안 통과시키는 문희상 의장을 바라보고 있다. [뉴스1] 정기국회 마지막 날인 10일 자유한국당의 반발 속에서 더불어민주당과 바른미래당 당권파, 정의당·평화당·대안신당('4+1')이 내년도 예산안 수정안을 강행 처리했다. 정부 원안(513조4580억원)에서 1조2075억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