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시 확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19번째 대입 흑역사

    [노트북을 열며] 19번째 대입 흑역사 유료

    ... 교육부의 '정치적 수사'는 빼고 말이다. '금수저·깜깜이 전형'이란 사회적 불신에도 불구하고 학생부종합전형이 너무 빨리 확대된 게 사실이다. 사회통합전형의 의무화는 기회의 평등이란 면에서 설득력이 있다. 디테일을 보면 걱정되는 지점이 많다. 개편안은 정시 확대 여론과 학종 유지 주장 사이의 절충안에 가깝다. 이대로라면 대입 지형이 '4:4:2(수능:학종:사회통합)'로 ...
  • 조국딸이 바꾼 대입…정시 40%이상 확대 유료

    ... 2023학년도부터 서울대·고려대·연세대 등 16개 대학의 수능 위주 전형 선발 비중이 40% 이상으로 확대된다. 논술 전형, 학생부 비교과 활동(동아리·봉사·독서·수상실적)과 자기소개서도 폐지된다. ... 권고했다. 아울러 수능·내신 모두에 직결된 국·영·수 교과목 학습과 시험이 중요해진다. 하지만 정시확대 기조가 언제까지 이어질지는 미지수다. 교육부는 초등 4학년이 치르는 2028학년도 대입에서 ...
  • “실제론 정시 비중 50% 넘고, 강남·외고·자사고 쏠림 심해질 것”

    “실제론 정시 비중 50% 넘고, 강남·외고·자사고 쏠림 심해질 것” 유료

    ... 지형의 지각 변동을 예상한다. 교육부는 서울 소재 대학들만을 겨냥한 '핀셋 권고'를 했지만 정시확대 기조가 다른 대학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는 분석이 나온다. 또 학생부종합전형(학종)에서 ...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는 대학이 늘어날 것이란 관측도 있다. 고교 수업이 수능 중심으로 바뀌고, 정시에 유리한 외고·자사고와 강남·목동 등 '교육특구'로의 쏠림이 심해질 것이란 예상도 이어졌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