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세균 총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거리두기 2주 연장 발표날, 정 총리 신혼부부 주례선 사연

    거리두기 2주 연장 발표날, 정 총리 신혼부부 주례선 사연

    정세균 국무총리가 16일 한 신혼부부의 결혼식에서 깜짝주례를 섰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캡처] 정세균 국무총리가 16일 "오늘 결혼식 깜짝 주례를 섰다"며 사진과 사연을 공개했다. ... 완전히 꺾기 위해 다음 달 중순까지 현행 수준의 방역 조치를 유지한다고 발표한 날이다. 정 총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엄중한 코로나 상황에 총리가 무슨 주례냐고 생각하실 수도 있겠다"며 ...
  • 이재명 앞서가자…목소리 높이는 정세균·임종석

    이재명 앞서가자…목소리 높이는 정세균·임종석

    ... 대선 지형이 변화하고 있습니다. 이재명 경기지사와 이낙연 민주당 대표가 지지율 격차를 벌리자 정세균 총리와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잠재적 대선주자로서 존재감을 ... 갈등의 요인이 될 수 있다고 보기 때문에…국민적인 공감대가 먼저…] 국민적인 공감대가 먼저 정 총리는 보궐 선거 뒤 코로나 상황이 안정되면 본격적인 대선 준비에 나설 거란 관측입니다. 정치적 ...
  • 현행 '거리두기' 2주 더…업종별 '숨통' 조금 틔운다

    현행 '거리두기' 2주 더…업종별 '숨통' 조금 틔운다

    ... 아직 긴장을 풀어서는 안 되죠. 그래서 정부는 오늘(16일) 지금의 거리두기 단계를 2주 더 이어가기로 결정했습니다. 대신 업종별로 문 닫게 하거나, 영업 제한했던 건 좀 풀었습니다. [정세균/국무총리 : 방역의 고삐를 계속 조여 일상 회복을 앞당겨야 한다는 당위론, 그리고 누적된 사회적 피로와 수많은 자영업자의 고통을 외면할 수 없다는 현실론 사이에서 깊이 고민했습니다.] 이제 ...
  • 정세균 "백신 접종, 선제 대비 든든…시행착오 없어야"

    정세균 "백신 접종, 선제 대비 든든…시행착오 없어야"

    정세균 국무총리가 16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중앙감염병병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격리치료병동에서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뉴스1 정세균 국무총리가 16일 ... 격리치료 병동은 중앙의료원이 지난해 11월 반환된 주한미군 공병단부지에 마련한 시설이다. 정 총리는 병실을 점검하며 "부지를 돌려받은 지 불과 한 달여 만에 이런 시설을 준비할 수 있었던 것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view] 정세균식 대선레이스, 이낙연·이재명 때리며 시동

    [view] 정세균식 대선레이스, 이낙연·이재명 때리며 시동 유료

    정세균 “슬슬 시동을 걸 때가 되지 않았나요?” 정치권에서 부쩍 달라졌다는 얘기가 나오는 정세균 총리에 대한 물음에 총리실 관계자가 14일 한 대답이다. 4·7 재·보선 이후가 될 것으로 전망되는 총리직 사임 시점, 9월 여당 차기 대선후보 경선 등을 감안하면 시간이 많지 않다면서다. 대선 시간표가 다가오면서 승부를 걸기 시작했다는 의미였다. 산업자원부 ...
  • 여론조사선 이재명·윤석열 양강…이낙연은 10%P 차이로 떨어져

    여론조사선 이재명·윤석열 양강…이낙연은 10%P 차이로 떨어져 유료

    ... 지지율 1위를 기록했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7.4%), 무소속 홍준표 의원(5.9%), 정세균 국무총리(3.4%)가 뒤를 이었다. 한길리서치는 범여권과 범야권을 구분한 대선 지지도 조사도 ... 지사 28.2%, 이 대표 15.3%로 두 사람의 차이가 12.9%포인트로 더 벌어졌다. 정 총리(4.2%), 심상정 의원(2.9%), 김부겸 전 의원(1.5%), 박용진 의원(1.2%), ...
  • [사설] 코로나19 이익 공유, 위험한 발상이다 유료

    ... “코로나19로 많은 이득을 얻은 계층이나 업종이 이익을 기여해 한쪽을 돕는 다양한 방식을 우리 사회가 논의해야 한다”며 “강제하기보단 자발적 참여를 유도하는 방향으로 검토해 달라”고 말했다. 정세균 국무총리의 8일 '호황 업종의 기부'와 궤를 같이하는 발언이다. 민주당이 곧이어 '코로나 불평등 해소 태스크포스(TF)'를 꾸렸고 단장을 맡은 홍익표 정책위의장이 사회연대기금 등의 방안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