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무감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민심 이반 부르는 코로나 대응 자충수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민심 이반 부르는 코로나 대응 자충수 유료

    ... 전에는 31번 환자로 인해 충격적인 신천지 집단 감염 사실이 확인됐다. 그런 예민한 시기에 문 대통령 부부가 파안대소하는 민망한 사진이 공개된 것이다. 청와대 참모들의 강심장과 형편없는 정무 감각이 놀라울 따름이다. 대구 이마트 앞에 긴 줄이 생겼다. [뉴스1] 인천공항에선 중국 보따리상들이 마스크를 박스째 반출하면서 마스크 대란이 일어났다. [연합뉴스] 2월 24일의 ...
  • [강찬호 논설위원이 간다] 문자폭탄 시달린 황교안, '힘들다'면서도 통합 의지 강했다

    [강찬호 논설위원이 간다] 문자폭탄 시달린 황교안, '힘들다'면서도 통합 의지 강했다 유료

    ... 통합에 전력해온 '혁신통합추진위원회'의 역할이 컸다. 박형준 위원장(동아대 교수, 전 청와대 정무수석)이 회고하는 통합 과정의 드라마를 문답식으로 재구성했다. 언제 어떻게 야권 통합 프로세스에 ... 동의하면서 연설할 때마다 '통합'을 역설했다.” 황교안의 리더십이 결단력 약하고 타이밍 감각이 떨어진다는 지적도 많은데. “본인을 중심으로 사람들이 모인 리더십이 아니라 한국당이 필요에 ...
  • [노트북을 열며] 민주당 인재영입이 놓친 것

    [노트북을 열며] 민주당 인재영입이 놓친 것 유료

    ... 등지고 찬성 당론을 막으려 했지만 토론 결과에 승복했다. 그의 마지막 보좌관 김원이 전 서울시 정무부시장은 “표결 뒤에 많이 아파했다”고 기억한다.토론과 경청을 고집하다 정치적 결정을 그르친 ... '정치는 말로 하는 것'이라며 말린 적도 많았다고 한다. 인재를 찾는 민주당의 기준이 '스토리'라는 감각의 영역에서 벗어나 '민주주의'라는 가치로 돌아올 순 없을까. 임장혁 기자·변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