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권 재창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상당한 사유'로 대선 경선 일정 변경"…어떻게 보나?ㅣ썰전 라이브

    "'상당한 사유'로 대선 경선 일정 변경"…어떻게 보나?ㅣ썰전 라이브

    ... "당헌에서 규정한 '상당한 사유'는 상식적으로 선거가 불가능할 정도로 무거운 사안일 때"라고 했는데요. "특정 후보에 유불리가 분명한 사안에 대해 과열된 논쟁을 할 경우 정권 재창출을 위한 원팀을 만들기 어렵다고"도 덧붙였습니다. 내일(22일) 열리는 의원총회에선 경선 연기 진통을 끝낼 수 있을까요? Q. "'상당한 사유'로 일정 변경"…어떻게 보나? ...
  • 경선 논의 의총 앞두고 긴장 고조…정세균 "연기가 바람직"

    경선 논의 의총 앞두고 긴장 고조…정세균 "연기가 바람직"

    ... 어긋난다는 주장에 반박한 겁니다.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는 오늘 '다시 시작하는 남북합의 이행' 토론회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경선 연기론에 대해 "누구나 개개인의 유불리를 뛰어넘어서, 정권 재창출이라는 충견에서 의견을 말하는 걸로 알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원래 계획대로라면 민주당은 오는 9월쯤 당의 대선 후보를 선출해야 합니다. 국민의힘보다 2~3개월 정도 빠르다 보니, 최근 ...
  • '경선 연기' 연판장까지…이재명 측 "탐욕적 이기심"

    '경선 연기' 연판장까지…이재명 측 "탐욕적 이기심"

    ... 1:1:1의 대결이 아니게 됐는데요. 대포 대신 탱크가 등장한 셈이라고 할까요. 빅3 중 가장 먼저 출마선언을 한 정 전 총리, 경선 연기 주장에 힘을 실었습니다. 개인의 유불리를 떠나, 정권 재창출에 유리한지 아닌지를 따져야 한다는 겁니다. [정세균/전 국무총리 (CBS '김현정의 뉴스쇼') : 각 당이 경선을 하는 것은 그냥 후보자를 내기 위한 것이 아니고 대선에 ...
  • 김용민 “하루빨리 열린민주당과 합당 논의해야…국민 염원 모아야”

    김용민 “하루빨리 열린민주당과 합당 논의해야…국민 염원 모아야”

    ... 한다”고 밝혔다. 김 최고위원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더 늦기 전에 민주개혁을 지지하는 국민의 염원을 하나로 모아야 한다”며 “민주당과 열린민주당이 하나가 돼 대선경선을 치르고 정권 재창출이라는 목표에 모든 힘을 집결시키자”고 강조했다. 그는 “대표적인 반개혁 인물이자 정치검사였던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현재 야권 유력 대선후보”라며 “국가가 국민을 짓눌렀던 과거와 결별하고,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0년전 무상급식 떠오른다, 대선판 흔드는 '기본소득 전쟁'

    10년전 무상급식 떠오른다, 대선판 흔드는 '기본소득 전쟁' 유료

    ... '중층적 복지를 현금 복지로 단순화해 복지전달비용을 줄이자'는 작은정부론에 근거해 기본소득 논쟁에 뛰어들었다면 여권의 공감대는 복지 확대를 위한 큰 정부론에 뿌리를 내린 형국이다. 정권 재창출을 외치는 민주당 대선 주자들의 복지 공약은 저마다 문재인 정부의 '포용 국가' 기조를 유지·계승·발전하는 포괄적 복지를 추구한다.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는 지난 11일 이재명표 기본소득에 ...
  • 10년전 무상급식 떠오른다, 대선판 흔드는 '기본소득 전쟁'

    10년전 무상급식 떠오른다, 대선판 흔드는 '기본소득 전쟁' 유료

    ... '중층적 복지를 현금 복지로 단순화해 복지전달비용을 줄이자'는 작은정부론에 근거해 기본소득 논쟁에 뛰어들었다면 여권의 공감대는 복지 확대를 위한 큰 정부론에 뿌리를 내린 형국이다. 정권 재창출을 외치는 민주당 대선 주자들의 복지 공약은 저마다 문재인 정부의 '포용 국가' 기조를 유지·계승·발전하는 포괄적 복지를 추구한다.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는 지난 11일 이재명표 기본소득에 ...
  • 강경해지는 정세균 “정파 있으면 좋겠다”

    강경해지는 정세균 “정파 있으면 좋겠다” 유료

    정세균 더불어민주당 대선 주자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개헌·기본소득·경선일정'을 정권 재창출의 3대 쟁점으로 제시하며 이재명 경기지사를 향한 압박 수위를 높였다. 정 전 총리는 9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초청 토론회에서 “4·7 재·보선 패배와 부동산 문제로 인한 탈당 권고 사태 등 정권 재창출의 앞길에 경고등이 켜지고 있다. 민주당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