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절차적 민주주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비례정당' 논란에…이낙연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

    '비례정당' 논란에…이낙연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

    ... 만들어냅시다.] 정치개혁연합 덕에 명분을 얻은 민주당, 이후론 일사천리였습니다. 당원투표로 절차적 정당성까지 갖춘 뒤, 진보정당들에게 함께하자며 러브콜을 보냈습니다. [이해찬/더불어민주당 대표 ... [이인영/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지난달 18일) : 무조건 국회 제1당이 되고자 한다면 그런 미래통합당은 민주주의도, 정당정치도, 국민의 눈초리도, 체면도, 염치도 모두 다 버렸다고…] 민주당이 스스로 곱씹어봐야 ...
  • [월간중앙] 보수 진영 승리 시 대한민국 변화상

    [월간중앙] 보수 진영 승리 시 대한민국 변화상

    ... 막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야권은 특검이 1차적으로 추 장관이 실시한 검찰 인사의 절차적 부당성과 아울러 정권에 대한 수사방해 의도를 밝혀내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더 이상 정권이 '윤석열 ... 관계자들은 “당시와 상황이 별반 다르지 않다”고 입을 모은다. 울산시장 부정선거 의혹 자체가 민주주의 근간을 흔들 수 있는 엄중한 사안이라 정권의 도덕성과 정당성 확보 차원에서도 특검을 수용할 ...
  • 더 세진 추미애 발언 "검찰 내부서 수사·기소 주체 분리 검토"

    더 세진 추미애 발언 "검찰 내부서 수사·기소 주체 분리 검토"

    ... 법무부도 공판 기일이 1회 열리면 (공소장이) 공개가 되고 법무부도 (공소장 공개를) 개시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추 장관은 이날 기자간담회를 통해서도 “형사사법 절차에서 국민의 기본권과 절차적 정의가 지켜지지 않는다면 실체적 진실발견과 민주주의의 기본가치 또한 보장받을 수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 법무부는, 형사사법 절차 전반에 걸쳐 수사 관행·수사방식 등이 법과 ...
  • [맞장토론] '패트 충돌' 여야 의원 무더기 기소…총선 변수?

    [맞장토론] '패트 충돌' 여야 의원 무더기 기소…총선 변수?

    ... 행위거든요. 정말 어렵게 여야가 만든 국회선진화법을 짓밟고 동물국회를 만든 겁니다. 이건 의회민주주의에 대한 명백하고 심각한 유린행위거든요. 그런데 이 결과를 보면 아시겠습니다만 양쪽을 마치 불구속 ... 가처분이 있을 거라고 보고요. 공수처는 이 자리에서도 여러 번 말씀을 드렸습니다마는 우선 절차적으로도 57일을 못 채워서 위법이고. 그다음에 헌법상 검찰 위에 다시 옥상옥의 근거 없는 기관을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내일 당장 망할지 모르는데 벤처가 어떻게 52시간 지키나"

    "내일 당장 망할지 모르는데 벤처가 어떻게 52시간 지키나" 유료

    ... 현실을 보니 답답하겠다. “대한민국이란 나라의 운영체계가 심각한 위기에 놓였다. 좋든 싫든 1970~80년대만 해도 군부·재벌·관료 주도의 사회 질서가 당시로서는 효율적으로 움직였다. 지금은 절차적 민주주의는 완성됐지만, 효과적으로 움직이고 있는지 의구심이 든다. 관료·재벌·언론·국회·법조 등 사회 주체가 이기주의, 직무유기에 빠져 있어 유기적 협업이 안 되고 따로 논다. 어느 한 ...
  • [사설] 팩스 사보임으로 패스트트랙 강행, 불법 아닌가 유료

    ... 제출했다고 한다. 당 내 반대파 의원들이 국회 의사과를 막고 있어 강행한 꼼수다. 반칙에다 절차적 민주주의 위반이다. 우선 오·권 두 의원 소신에 반하는 사보임 자체가 불법이다. 국회법엔 임시국회 ... 그렇다면 오·권 두 의원에게 당론을 강요하는 건 당규 위반이고 사보임을 명령하는 건 정당 민주주의가 아니다. 심지어 '강제 사보임은 없다'는 원내대표 약속이 있었다는 주장도 많다. 무엇보다 ...
  • [사설] '친족 사건 배제' 권고 무시한 대법원장 유료

    ... 건의했으나 무산되자 두 대법관의 참석을 밀어붙였다고 한다. 어느 국가 기관보다 재판의 공정성과 절차적 정의를 준수해야 할 최고 재판소 수장의 행태로는 분명 부적절하다. 대법원은 “강제징용 재판의 ... 입장이라고 한다. 결과론적으로 김앤장이 패소했으니 괜찮은 것 아니냐는 항변도 한다. 하지만 민주주의 사회에선 결과 못지않게 절차적 정당성도 중요하다. 더 심각한 건 두 대법관뿐만 아니라 조희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