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교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학종파 “죽음의 트라이앵글 부활” 정시파 “학종 개선 미흡”

    학종파 “죽음의 트라이앵글 부활” 정시파 “학종 개선 미흡” 유료

    ... 멈추고 불공정한 대입에 분노한 국민의 뜻에 따라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시 확대에 반대하는 교육단체들은 “입시의 객관성에만 치중해 정작 교육의 본질을 훼손했다”고 비판했다. 전경원 전교조 참교육연구소장은 “'정시 40% 확대'와 '학생부 비교과 항목의 배제'가 맞물려 학교 현장의 교육과정 다양화를 발목 잡고 교실 붕괴가 가속될 것”이라는 예상을 내놨다. 내신·수능·대학별고사를 ...
  • 조국딸이 바꾼 대입…정시 40%이상 확대 유료

    ... 가능성이 크다. 교육부가 정시나 학종 중 어느 한쪽의 손을 들어주기보다는 '절충'을 택했다는 뜻이다. 앞서 조 전 장관 딸의 입시 논란을 계기로 정시 확대 요구가 커졌지만, 진보교육감과 전교조 등 교육단체를 중심으로 “수능 위주 입시가 공교육을 황폐화한다”는 반대 목소리도 만만치 않았다. 이날 교육부는 정시 확대를 내놓으면서도 '균형'을 강조했다. 유은혜 부총리는 브리핑에서 “수능이 ...
  • 조국딸이 바꾼 대입…정시 40%이상 확대 유료

    ... 가능성이 크다. 교육부가 정시나 학종 중 어느 한쪽의 손을 들어주기보다는 '절충'을 택했다는 뜻이다. 앞서 조 전 장관 딸의 입시 논란을 계기로 정시 확대 요구가 커졌지만, 진보교육감과 전교조 등 교육단체를 중심으로 “수능 위주 입시가 공교육을 황폐화한다”는 반대 목소리도 만만치 않았다. 이날 교육부는 정시 확대를 내놓으면서도 '균형'을 강조했다. 유은혜 부총리는 브리핑에서 “수능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