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재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일관계 좋았으면 안 팔릴 책" 日서 불티나는 '반일종족주의'

    "한일관계 좋았으면 안 팔릴 책" 日서 불티나는 '반일종족주의' 유료

    ... 출간한 기념으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윤설영 특파원 '반일종족주의'는 출간 2주 만에 일본 출판계에서 '혐한 비즈니스'의 또 다른 상품으로 떠올랐다. 2주일 만에 30만부를 인쇄했고, 아마존재팬에선 출간 이후 줄곧 베스트셀러 1위를 기록하고 있다. 기노쿠니야 서점에선 '1인당 1권만 판매한다'고 알렸다. “소설도 아닌 사회과학계열 서적치고는 매우 이례적”(출판업계 관계자)이라는 평가다. ...
  • [비즈 칼럼] 파프리카 수출, 초심으로 돌아가자

    [비즈 칼럼] 파프리카 수출, 초심으로 돌아가자 유료

    ... 우리나라는 1990년대 우루과이라운드 협상 이후 선진국형 시설 원예가 도입됐다. 당시 전북의 한 영농조합에서 '파프리카'를 일본에 수출하고 싶다고 필자를 찾아왔다. 그 업체는 첫 거래처인 '돌재팬'에 납품하기 위해 파프리카를 일일이 닦아내며 수출을 했다. 그 결과 1년 만에 주 1회 40피트 컨테이너 규모의 수출 물량을 확보했고, 오늘날 파프리카는 1억 달러 규모의 대표 수출 품목으로 ...
  • [비즈 칼럼] 파프리카 수출, 초심으로 돌아가자

    [비즈 칼럼] 파프리카 수출, 초심으로 돌아가자 유료

    ... 우리나라는 1990년대 우루과이라운드 협상 이후 선진국형 시설 원예가 도입됐다. 당시 전북의 한 영농조합에서 '파프리카'를 일본에 수출하고 싶다고 필자를 찾아왔다. 그 업체는 첫 거래처인 '돌재팬'에 납품하기 위해 파프리카를 일일이 닦아내며 수출을 했다. 그 결과 1년 만에 주 1회 40피트 컨테이너 규모의 수출 물량을 확보했고, 오늘날 파프리카는 1억 달러 규모의 대표 수출 품목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