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쩌민 후진타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전영기 칼럼니스트의 눈] '코로나 독재' 조짐…나쁜 권력은 틈만 나면 전체주의로

    [전영기 칼럼니스트의 눈] '코로나 독재' 조짐…나쁜 권력은 틈만 나면 전체주의로 유료

    ... 형식으로 수행되었다. 전체주의는 문명의 위기에서 시작됐다. ■ 시진핑, 양심의 자유 측면에서 후진타오 때보다 못해 「 중국은 3권분립이나 정권교체가 없는 공산당 일당 지배의 나라다. 개인의 ... 바이러스 침투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더 강화되었다. 2003년 당 총서기겸 국가주석에 오른 후진타오는 전임 장쩌민 체제에서 발생한 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SARS·사스)의 확진자 숫자 등 민감한 ...
  • [차이나인사이트] “우두머리 맡지 말라” 국책 깬 시진핑 외교 갈림길에

    [차이나인사이트] “우두머리 맡지 말라” 국책 깬 시진핑 외교 갈림길에 유료

    ... '불요당두'를 당부하고 이는 중국의 '근본 국책'임을 강조한다. 이후 중국은 UN을 포함한 다양한 국제기구에서 일정 역할은 담당하지만, 지도국이나 수장의 자리와는 거리를 둔다. 이는 덩의 후임자인 장쩌민(江澤民)과 후진타오(胡錦濤) 시대에도 유지된다. 시진핑의 시기에 들어와 이 '근본 국책'에 커다란 변화가 생겼다. 특히 중국은 주요 국제기구 및 체제에서 점차 영향력을 확대하고 수장의 ...
  • 리원량은 밍바이라 했지만…SNS '부밍바이 저항' 확산

    리원량은 밍바이라 했지만…SNS '부밍바이 저항' 확산 유료

    ... 있다”고 말했다. 물론 시진핑 주석의 실각을 상상할 수는 없다. 덩샤오핑(鄧小平)이 만들고 장쩌민(江澤民)이 확립한 중국의 집단지도체제를 약 20년 만에 1인 중앙집권체제로 바꿔놓은 주인공이 ... 태자당(太子黨) 출신 시진핑은 그간 왕치산(王岐山) 중국 국가 부주석을 앞세워 부정부패 척결을 무기로 장쩌민의 상하이방(上海?), 후진타오(胡錦濤)의 공청단(共靑團, 중국공산주의청년단)파를 무력화시켰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