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수 경영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view] “경제 반등하겠지만 원위치 안될 것, 아마존처럼 해야 산다”

    [view] “경제 반등하겠지만 원위치 안될 것, 아마존처럼 해야 산다” 유료

    ... 임원 경력만 36년. 오너가 아닌데도 사장 이상 직급으로 일하고 있는 기간이 27년인 국내 최장수 최고경영자(CEO)이기도 하다. 맡았던 기업도 정보기술(IT)과 굴뚝, 한국과 일본, 대기업과 ... 있다. 내 커리어의 마지막을 바쳐 한국의 전반적인 벤처 생태계를 개선하고 싶은 바람이다.” 최장수 CEO가 된 비결을 알려달라. “첫째, 남보다 더 많이 알고 더 열심히 일하되 더 큰 기대는 ...
  • 삼성 금융 사장단 전원 50대 체제로

    삼성 금융 사장단 전원 50대 체제로 유료

    ... 삼성증권 대표이사를 맡은 장 대표는 이날 부사장에서 사장으로 승진됐다. 이번 교체로 삼성 금융계열사 수장들은 모두 50대가 됐다. 삼성생명의 현성철(60) 사장과 삼성카드의 원기찬(60) 사장은 세대교체 요구 등을 감안해 용퇴 했다. 원 사장은 2013년 12월부터 삼성카드를 지휘했던 업계의 장수 경영자였다. 안효성 기자 hyoza@joongang.co.kr
  • 삼성 금융 사장단 전원 50대 체제로

    삼성 금융 사장단 전원 50대 체제로 유료

    ... 삼성증권 대표이사를 맡은 장 대표는 이날 부사장에서 사장으로 승진됐다. 이번 교체로 삼성 금융계열사 수장들은 모두 50대가 됐다. 삼성생명의 현성철(60) 사장과 삼성카드의 원기찬(60) 사장은 세대교체 요구 등을 감안해 용퇴 했다. 원 사장은 2013년 12월부터 삼성카드를 지휘했던 업계의 장수 경영자였다. 안효성 기자 hyoza@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