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서희 스타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불쌍한 누나, 내가 지켜주지 않으면…

    불쌍한 누나, 내가 지켜주지 않으면…

    ... "그러네, 서른아홉도 벌써 반이나 지나갔으니…." 장 팀장은 누나와는 잘 돼 가느냐고 물었다. "응, 우리 사이는 막 뜨겁고 그렇지는 않아. 초기에 내가 좀 그랬지만 누나가 워낙 차분한 스타일이어서." "얼마나 된 거야?" "그러고 보니 곧 1년이네." 장서희는 자연스럽게 이것저것 물었다. 내게 사귀자고 한 말은 없었던 얘기라고 했지만 꼭 그런 건 아닌 것 같았다. 약속한 ...
  • 나, 아이 낳기 힘든 나이야…너와 맞지 않아

    나, 아이 낳기 힘든 나이야…너와 맞지 않아

    ... 해야지, 무슨 소리야?” 누나는 본래도 쿨했는데 여섯 달 공백을 지나 지금 보니 더욱 그런 스타일이었다. 나는 무슨 말을 해야 할지 생각이 나지 않았다. “그런데 오늘은 왜 나왔어요?” ... 사장님도 너무 성급하게 팀장으로 승격한 것이 문제의 원인이라고 생각하는 것 같았다. 이때 장서희 팀장이 나서줬다. "사장님, 김천 팀장 건은 그야말로 단순한 실수에서 비롯된 것입니다. 사람은 ...
  • [피플IS] 'SKY캐슬' 김서형, '아내의 유혹' 이후 딱 10년만 新인생캐

    [피플IS] 'SKY캐슬' 김서형, '아내의 유혹' 이후 딱 10년만 新인생캐

    ... 끝내고 SBS '아내의 유혹'에서 희대의 악녀 신애리 역으로 신스틸러가 됐다. 장서희(구은재)와 대척점에 서 갈등하는 악녀 역할이었다. 신분 상승에 과도하게 집착, 물불을 가리지 ... 있다. 극 중 김서형은 VVIP 입시 코디네이터 김주영 역을 맡았다. 김주영은 내신부터 수면 스타일까지 학생의 모든 것을 분석 · 관리하는 인물. 감정의 동요를 전혀 읽을 수 없는 미스터리함이 ...
  • '아는 형님' 한현민 "김희철, 고등학생들에 가장 인기"

    '아는 형님' 한현민 "김희철, 고등학생들에 가장 인기"

    ... 유망주로 활약…'성대모사 자판기' '아는 형님' '댄싱 머신' 보아 vs '성대모사 머신' 이상엽 '아는 형님' 홍석천, 김영철 비밀 폭로! "데이트 장면 목격" '아는 형님' 장서희, 절친 이영애와 전화연결…깜짝 발언도 '아는 형님' 서장훈 "얼굴 패배 충격으로 헤어스타일 바꿨다"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피플IS] 'SKY캐슬' 김서형, '아내의 유혹' 이후 딱 10년만 新인생캐

    [피플IS] 'SKY캐슬' 김서형, '아내의 유혹' 이후 딱 10년만 新인생캐 유료

    ... 끝내고 SBS '아내의 유혹'에서 희대의 악녀 신애리 역으로 신스틸러가 됐다. 장서희(구은재)와 대척점에 서 갈등하는 악녀 역할이었다. 신분 상승에 과도하게 집착, 물불을 가리지 ... 있다. 극 중 김서형은 VVIP 입시 코디네이터 김주영 역을 맡았다. 김주영은 내신부터 수면 스타일까지 학생의 모든 것을 분석 · 관리하는 인물. 감정의 동요를 전혀 읽을 수 없는 미스터리함이 ...
  • 혜민스님 "산에서 혼자 살 자신 없다" 발언에…

    혜민스님 "산에서 혼자 살 자신 없다" 발언에… 유료

    ... 식으로 접근하자 사람들은 마음을 열었다. 법정 스님 얘기도 자신만의 고유의 빛깔, 자기만의 스타일을 찾으라고 강조하는 대목에서 나왔다. 나의 가치를 남이 판단하도록 내버려두지 말고 주체적으로 ... 한국인간개발연구원이 공동 주최하고 JTBC·매일유업·NH농협이 후원한다. 이날 강연에는 가수 이한철, 아카펠라 그룹 다이아, 탤런트 장서희씨 등이 역시 무료로 찬조 출연해 흥을 돋웠다.
  • [뉴스 클립] 뉴스 인 뉴스  방송 연말 시상식

    [뉴스 클립] 뉴스 인 뉴스 방송 연말 시상식 유료

    ... 외면하기 어렵다. 이에 비해 SBS는 고만고만한 히트작은 많아도 똑 떨어지는 대상 후보가 없다. '스타일'에서 '에지' 있는 커리어 우먼을 선보인 김혜수와 '찬란한 유산'의 이승기·한효주 커플이 그중 유력시된다. '카인과 아벨'의 소지섭은 기대 이하의 시청률이, '아내의 유혹'의 장서희는 '막장 드라마' 논란이 부담스럽다. 총 5회로 가장 많은 대상 트로피를 가져간 고두심(사진 3)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