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대높이뛰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도쿄 올림픽 정상 개최' IOC 강행 의지에 빗발치는 비난

    '도쿄 올림픽 정상 개최' IOC 강행 의지에 빗발치는 비난 유료

    ... 있지?"라며 올림픽 준비에 대한 고충을 드러냈다. USA 투데이는 "올림픽 개막 4개월 전인데 수백 명의 선수들이 훈련할 장소가 없다"고 설명했다.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육상 여자 장대높이뛰기 금메달리스 카테리나 스테파니디(30·그리스)도 "IOC는 선수들을 위험에 빠뜨리고 있다. 도쿄 올림픽이 개최되길 바라지만 플랜B가 필요하다"며 "우리는 건강을 해칠 위험을 안고 훈련을 계속해야 ...
  • “IOC가 선수들을 위험에 노출시킨다”

    “IOC가 선수들을 위험에 노출시킨다” 유료

    ... “(IOC가) 상황 변화를 이해하지 못한 것 같다. 무책임한 결정”이라면서 “앞으로 3개월은 고사하고 24시간 이내에 무슨 일이 일어날지 모른다”고 비난했다. 2016 리우올림픽 여자 육상 장대높이뛰기 금메달리스트인 카테리나 스테파니디(그리스)도 “IOC가 엘리트 스포츠 선수들의 건강을 위험에 노출시킨 것”이라고 날을 세웠다. 리우올림픽 여자 수영 2관왕 릴리 킹(미국)은 “지금은 안전하게 ...
  • “IOC가 선수들을 위험에 노출시킨다”

    “IOC가 선수들을 위험에 노출시킨다” 유료

    ... “(IOC가) 상황 변화를 이해하지 못한 것 같다. 무책임한 결정”이라면서 “앞으로 3개월은 고사하고 24시간 이내에 무슨 일이 일어날지 모른다”고 비난했다. 2016 리우올림픽 여자 육상 장대높이뛰기 금메달리스트인 카테리나 스테파니디(그리스)도 “IOC가 엘리트 스포츠 선수들의 건강을 위험에 노출시킨 것”이라고 날을 세웠다. 리우올림픽 여자 수영 2관왕 릴리 킹(미국)은 “지금은 안전하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