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관 사모펀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권석천의 시시각각] 검찰이 민주주의를 지킨다?

    [권석천의 시시각각] 검찰이 민주주의를 지킨다? 유료

    ... 들어갔다. 오른쪽 피고인석에 안경 쓴 여성이 변호인과 얘기를 나누고 있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씨였다. 맞은편엔 수사 검사들이 앉았다. 오전 10시. 재판이 시작되자 검찰이 ... 측 증거들에 대한 서증조사가 이어졌다. 스크린에 계속해서 문서들이 올라왔다. 정씨와 조 전 장관, 정씨 동생, 조 전 장관 5촌 조카(조범동), 사모펀드 관계자들이 주고받은 문자와 카카오톡, ...
  • "정경심, VIP 보고한다며 닦달"···檢, 코링크 간부들 문자 공개 유료

    ... 문재인 대통령을 기망한 중대범죄를 저질렀다”고 주장했다. 검찰은 이날 재판에서 '조 전 장관과 정 교수간의 통화→정 교수와 사모펀드 관계자간의 통화'라는 반복적 패턴을 거쳐 허위 해명자료가 ... 검사가 “코링크 관계자의 허위 해명을 확인한 뒤 화가 나 전화를 끊었다” “허위 해명으로 사모펀드는 가족펀드가 아니라는 논리가 무너졌다”고 한 진술을 공개한 것이다. 하지만 정 교수측은 “검찰이 ...
  • 김경록 “투자처 찾아보자” 정경심 “남편에게 물어볼게”

    김경록 “투자처 찾아보자” 정경심 “남편에게 물어볼게” 유료

    ... 법정에서 제시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4부(부장 소병석) 심리로 20일 진행된 조 전 장관 5촌 조카 조범동(37)씨의 공판에서 검찰 측이 정 교수와 자산관리인인 김경록(38)씨 사이의 ... 교수가 이를 알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2017년 7월 피고인 조씨와 만나 코링크PE가 운용하는 사모펀드 '블루코어밸류업1호'에 투자하는 방안을 주도적으로 논의했다고 판단했다. 또 조 전 장관사모펀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