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작곡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삶과 추억] 20세기 음악사 바꾼 거장, 교향곡 '한국'도 남겨

    [삶과 추억] 20세기 음악사 바꾼 거장, 교향곡 '한국'도 남겨 유료

    펜데레츠키 교향곡 '한국'을 작곡한 폴란드의 대표적 작곡가 크시스토프 펜데레츠키(사진)가 29일(현지시간) 폴란드 크라쿠프에서 별세했다. 87세. 고인은 1960년대 '음향 음악'을 선도하면서 20세기 음악사의 방향을 바꿨다. 기존의 선율·화성·리듬이라는 요소 대신 음향과 음색을 만들어내는 기법을 내세우며 20대 후반부터 전위적인 작곡가로 주목받았다. 특히 ...
  • “동갑 박현빈 잘 나갈 때 난 어머니교실만 7000곳 뛰었다”

    “동갑 박현빈 잘 나갈 때 난 어머니교실만 7000곳 뛰었다” 유료

    ... 힘든 이들에게 희망을 주는, 지칠 때 자양강장제가 될 수 있는 노래로 곧 찾아뵙겠습니다.” 데뷔 14년차 트로트 가수 박구윤. 그의 아버지는 '봉선화 연정' '네 박자' 등을 쓴 작곡가 박현진이다. [사진 박구윤] 부친 박현진(70)씨는 현철의 '봉선화 연정' 송대관의 '네 박자' 박상철의 '무조건' 배일호의 '신토불이' 등 전 국민의 애창곡을 숱하게 쓴 작곡가다. ...
  • 최강창민vs강다니엘vs옹성우 등 男 솔로 대전

    최강창민vs강다니엘vs옹성우 등 男 솔로 대전 유료

    ... 등에 출연하며 활발한 행보를 보였고 최근 주목도가 높아 솔로 가수로 내는 앨범에 대한 관심도 높다. 25일 발매한 첫 번째 미니앨범 'LAYERS'(레이어스)는 옹성우가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해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누구나 느껴봤을 감정에 대한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앨범이다. 데뷔해서 지금의 옹성우가 되기까지 느꼈던 감정을 음악으로 풀어냈다. 타이틀곡 'GRAVITY'(그래비티)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