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자택 현관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어르신 '코로나 감옥' 100일, 몸보다 마음이 더 아프다

    어르신 '코로나 감옥' 100일, 몸보다 마음이 더 아프다 유료

    ... 걸었다. 집콕이 길어지면서 자녀들이 식자재를 사다 준다. 자녀들이 혹시라도 바이러스를 옮길까봐 현관에서 돌아선다. 이씨는 “80대가 코로나19에 걸려 가장 많이 사망한다. 무섭기도 하거니와 자녀들이 ... 자녀도 노부모의 집콕을 강권한다. 코로나19가 번지면서 지난 2월 전국 경로당·복지관 등이 을 닫았다. 55만 명에 달하는 노인 일자리 사업도 중단했다. “마스크 쓰고 하루 30분 공원 ...
  • 어르신 '코로나 감옥' 100일, 몸보다 마음이 더 아프다

    어르신 '코로나 감옥' 100일, 몸보다 마음이 더 아프다 유료

    ... 걸었다. 집콕이 길어지면서 자녀들이 식자재를 사다 준다. 자녀들이 혹시라도 바이러스를 옮길까봐 현관에서 돌아선다. 이씨는 “80대가 코로나19에 걸려 가장 많이 사망한다. 무섭기도 하거니와 자녀들이 ... 자녀도 노부모의 집콕을 강권한다. 코로나19가 번지면서 지난 2월 전국 경로당·복지관 등이 을 닫았다. 55만 명에 달하는 노인 일자리 사업도 중단했다. “마스크 쓰고 하루 30분 공원 ...
  • 법원 건너 초등학교 학생들 창문 열고 “전두환 물러가라”

    법원 건너 초등학교 학생들 창 열고 “전두환 물러가라” 유료

    ... 안팎이 술렁였다. 전 전 대통령 일행의 차량은 이날 오전 8시32분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 자택을 출발했다. 보수 성향 단체 회원 수십 명은 전 전 대통령 자택 인근에서 지지 집회를 했다. ... 물러가라” “사과하라”를 외쳤다. 5·18기념재단과 5월단체 회원 등 시민들은 주로 법원 정 앞에서 전 전 대통령을 기다렸다. 사죄와 처벌을 촉구하는 피켓을 들고 법원 입구 차량 통행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