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자동차관리법 개정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장에서] “자율차 사고 나면 누가 책임질건데?”…정부의 무책임한 자랑

    [현장에서] “자율차 사고 나면 누가 책임질건데?”…정부의 무책임한 자랑 유료

    ... 일차적으로는 운전자가 책임을 진다. 하지만 사고 원인이 시스템 결함이면 제조사에 보험금을 물어달라고 청구하는 방식이다. 이런 내용을 담은 개정안이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안전기준이 도입될 오는 7월까지는 관련 안이 통과될 것”이라며 “(안이 통과되지 않더라도) 기존 자동차손해배상법을 그대로 적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보험업계는 불안해한다. ...
  • [현장에서] “자율차 사고 나면 누가 책임질건데?”…정부의 무책임한 자랑

    [현장에서] “자율차 사고 나면 누가 책임질건데?”…정부의 무책임한 자랑 유료

    ... 일차적으로는 운전자가 책임을 진다. 하지만 사고 원인이 시스템 결함이면 제조사에 보험금을 물어달라고 청구하는 방식이다. 이런 내용을 담은 개정안이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안전기준이 도입될 오는 7월까지는 관련 안이 통과될 것”이라며 “(안이 통과되지 않더라도) 기존 자동차손해배상법을 그대로 적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보험업계는 불안해한다. ...
  • [신용호 논설위원이 간다] 여당 법사위원 “타다법 시대 흐름 역행” 정면 비판

    [신용호 논설위원이 간다] 여당 사위원 “타다 시대 흐름 역행” 정면 비판 유료

    ... 길을 선택한다“며 '타다와 택시 문제는 힘들지만 상생의 길을 찾아줘야 한다“고 말했다. '타다 금지'(여객자동차운수사업 개정안)의 운명은 어떻게 될까. 지난달 6일 국회 국토교통위를 통과할 때만 해도 본회의 처리까지 가능해 보였다. 하지만 연말 국회 파행으로 개정안 처리는 연기됐다. 이 은 현재 사위에 계류 중이다. 본회의에서 처리하려면 사위 전체회의를 통과해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