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입시전문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유료

    ...,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대공협) 등 주요 의사 단체는 정책 철회를 요구하고 있다. 의료 전문가들은 지역 의료기관 근무환경 개선과 의료진에 대한 적정한 보상책 마련 없이는 지역별, 전공별 의료 불균형 문제를 해결하기 어렵다고 조언한다. 지난달 23일 정부와 여당은 2022학년도 입시부터 매년 400명씩 향후 10년간 의대생을 증원하기로 합의했다. 중증·필수분야에서 최소 10년 동안 ...
  •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유료

    ...,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대공협) 등 주요 의사 단체는 정책 철회를 요구하고 있다. 의료 전문가들은 지역 의료기관 근무환경 개선과 의료진에 대한 적정한 보상책 마련 없이는 지역별, 전공별 의료 불균형 문제를 해결하기 어렵다고 조언한다. 지난달 23일 정부와 여당은 2022학년도 입시부터 매년 400명씩 향후 10년간 의대생을 증원하기로 합의했다. 중증·필수분야에서 최소 10년 동안 ...
  •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유료

    ...,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대공협) 등 주요 의사 단체는 정책 철회를 요구하고 있다. 의료 전문가들은 지역 의료기관 근무환경 개선과 의료진에 대한 적정한 보상책 마련 없이는 지역별, 전공별 의료 불균형 문제를 해결하기 어렵다고 조언한다. 지난달 23일 정부와 여당은 2022학년도 입시부터 매년 400명씩 향후 10년간 의대생을 증원하기로 합의했다. 중증·필수분야에서 최소 10년 동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