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임명장 수여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윤석열 퇴장 뒤 文 따로 찾은 김오수···그날 靑·檢은 갈라섰다

    윤석열 퇴장 뒤 文 따로 찾은 김오수···그날 靑·檢은 갈라섰다 유료

    ... 대통령이 직접 주재하는 청와대 반부패정책협의회가 열린 날이다. 반부패정책협의회는 무엇보다 문 대통령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만남이 예고돼 세간의 이목이 쏠렸다. 두 사람은 7월 25일 검찰총장 임명장 수여식 이후 처음으로 공식 석상에서 함께 자리했다. 그사이 검찰은 문 대통령의 '페르소나(분신)'로 불리던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에 대한 대대적인 수사에 착수했었다. 두 사람 사이엔 묘한 ...
  • 3주 전 "내가 바보요?" 이랬던 임종석 의아한 총선 포기

    3주 전 "내가 바보요?" 이랬던 임종석 의아한 총선 포기 유료

    ... “(오늘 메시지가) 그런 가능성에 모두 문을 닫았다는 의미다. 그런 가능성에 대해 생각해 본 적도 없고 들은 적도 없다.” ━ 파장은 지난해 9월4일 신임 국가인권위원장에 대한 임명장 수여식장으로 향하는 문재인 대통령(오른쪽)을 따르는 임종석 비서실장의 표정이 밝다. [청와대사진기자단] 임 전 실장의 선택은 총선 모드로 전환한 민주당에 여러 갈래의 파장을 낳고 있다. 우선 이철희ㆍ표창원 ...
  • 문 대통령 “윤석열 아니어도” 야당은 “조국 수사부터”

    문 대통령 “윤석열 아니어도” 야당은 “조국 수사부터” 유료

    ...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공정 사회를 향한 반부패정책협의회'에 참석해 윤석열 검찰총장과 인사하고 있다. 문 대통령과 윤 총장의 이날 만남은 '조국 사태' 이후 처음으로 지난 7월 25일 임명장 수여식 이후 3개월여 만이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이제부터의 과제는 윤석열 총장이 아닌 다른 어느 누가 검찰총장이 되더라도 흔들리지 않는 공정한 반부패 시스템을 만들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