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임동혁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임동혁
출생년도 1984년
직업 문화예술인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K리그2 뒤흔든 공격적 영입, 제주·대전이 펼칠 미리보는 승격 전쟁

    K리그2 뒤흔든 공격적 영입, 제주·대전이 펼칠 미리보는 승격 전쟁 유료

    ... 성남FC를 1부리그로 올려보낸 남 감독의 경험에 기대를 걸었다. 선수 영입에도 적극적으로 나섰다. 베테랑 스트라이커 정조국(36)을 영입하며 이적시장의 문을 연 제주는 이후 박원재(26) 임동혁(27) 발렌티노스(30) 김영욱(29) 공민현, 조성준(이상 30) 골키퍼 윤보상(27) 등을 데려와 전력을 강화했다. 대부분이 성남, 광주 시절 남 감독과 함께 했던 선수들이다. 여기에 ...
  • 희비 엇갈린 우카-항공...예상대로 컸던 '차출' 여파

    희비 엇갈린 우카-항공...예상대로 컸던 '차출' 여파 유료

    ... 세 경기를 모두 승리하며 승점 9점을 추가했고 1위를 탈환했다. 사진 = KOVO 제공 대한항공에 KB손해보험전 패전은 뼈아팠다. 주전 레프트 정지석, 곽승석의 자리에 나선 손현종과 임동혁이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상대는 국가대표뿐 아니라 외인까지 빠진 상태였다. 그러나 힘에서 밀렸다. 손발도 맞지 않았다. 그 여파가 우리카드전에도 영향을 미쳤고, 세트스코어 0-3 완패로 이어졌다. ...
  • 항공 '석석 듀오' 대체 영건 3인이 보여준 가능성과 숙제

    항공 '석석 듀오' 대체 영건 3인이 보여준 가능성과 숙제 유료

    ... 한국전력전을 치른 뒤 대표팀에 합류했다. 1월 5일부터 시작되는 브레이크까지는 두 경기뿐이다. 리그 1위를 지키고 있는 만큼 큰 부담은 아니다. 박기원 감독은 이 시기에 손현종(27), 임동혁(19), 김성민(25) 등 백업 공격수들 활용하겠다는 계획을 전했다. 손현종은 지난 시즌까지 KB손해보험에서 주전급으로 뛴 선수다. 3년 차 임동혁은 지난 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 존재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