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자리 전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유료

    ... 의무 복무 기간이 지나면 떠날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김형갑 대공협 회장은 “외과를 비롯한 다수의 진료과목에선 여전히 주 80시간이 넘는 고강도 근무가 이뤄지고 있고 2년 단위 계약직 일자리도 갈수록 늘고 있다”며 “인력 수급보단 당장 '일하고 싶은 직장'을 만드는게 우선”이라고 주장했다. 도농 간 의료 불균형이나 특정 전공과목 쏠림은 비단 우리나라만의 문제는 아니다. 일본은 인구 ...
  •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유료

    ... 의무 복무 기간이 지나면 떠날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김형갑 대공협 회장은 “외과를 비롯한 다수의 진료과목에선 여전히 주 80시간이 넘는 고강도 근무가 이뤄지고 있고 2년 단위 계약직 일자리도 갈수록 늘고 있다”며 “인력 수급보단 당장 '일하고 싶은 직장'을 만드는게 우선”이라고 주장했다. 도농 간 의료 불균형이나 특정 전공과목 쏠림은 비단 우리나라만의 문제는 아니다. 일본은 인구 ...
  •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의무기간 끝나면 지방 떠날 것 vs 의사 없는 수술실 놔둘 건가…뜨거운 '의·병' 전쟁 유료

    ... 의무 복무 기간이 지나면 떠날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김형갑 대공협 회장은 “외과를 비롯한 다수의 진료과목에선 여전히 주 80시간이 넘는 고강도 근무가 이뤄지고 있고 2년 단위 계약직 일자리도 갈수록 늘고 있다”며 “인력 수급보단 당장 '일하고 싶은 직장'을 만드는게 우선”이라고 주장했다. 도농 간 의료 불균형이나 특정 전공과목 쏠림은 비단 우리나라만의 문제는 아니다. 일본은 인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