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민해방군 정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보균 단문세상] 문재인 정권의 '항미원조' 시선

    [박보균 단문세상] 문재인 정권의 '항미원조' 시선 유료

    ... 파격이다. 그는 언어부터 공급했다. 보가위국(保家衛國, 집과 나라를 지킨다)-. 그 말은 대중동원 무대에 올려졌다. 중국 인민지원(志願)의 조선 출병-. 그 표현은 위장술이다. 실제는 최정예 정규(인민해방군)이다. 그의 전략적 본능은 한국 멸시다. 훙쉐즈(洪學智) 지원 부사령관의 회고록은 실감난다. “(마오쩌둥 주석은) 위(僞軍)부터 집중해 타격하라고 했다 ...
  • [박보균의 현장 속으로] 서울 점령한 마오쩌둥 군대의 중앙청 승전 춤…시진핑 중국몽에 어른거려

    [박보균의 현장 속으로] 서울 점령한 마오쩌둥 대의 중앙청 승전 춤…시진핑 중국몽에 어른거려 유료

    ... 사진·깃발·흉상으로 넘친다. 이런 글귀는 타임머신이다. “50년 10월 19일 저녁 '중국인민지원'은 세 데 다리로 압록강을 넘어(跨過·과과) 조선 전쟁터로 갔다.” 그곳은 단둥 압록강철교(→북한 ... 선전포고에 얽매이지 않는다. 상대의 경계심을 흔든다. 그것은 언어 위장술의 파괴력이다. 마오는 최정예 정규(인민해방군 4야전)을 투입했다. 마오쩌둥 “야음 틈타라”- 미 낌새도 못 채 ...
  • [박보균의 현장 속으로] 서울 점령한 마오쩌둥 군대의 중앙청 승전 춤…시진핑 중국몽에 어른거려

    [박보균의 현장 속으로] 서울 점령한 마오쩌둥 대의 중앙청 승전 춤…시진핑 중국몽에 어른거려 유료

    ... 사진·깃발·흉상으로 넘친다. 이런 글귀는 타임머신이다. “50년 10월 19일 저녁 '중국인민지원'은 세 데 다리로 압록강을 넘어(跨過·과과) 조선 전쟁터로 갔다.” 그곳은 단둥 압록강철교(→북한 ... 선전포고에 얽매이지 않는다. 상대의 경계심을 흔든다. 그것은 언어 위장술의 파괴력이다. 마오는 최정예 정규(인민해방군 4야전)을 투입했다. 마오쩌둥 “야음 틈타라”- 미 낌새도 못 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