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골복원 과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처음 햇빛 본 1500년 전 가야 무덤

    처음 햇빛 본 1500년 전 가야 무덤 유료

    ... 2016년부터 고분군 가운데 세 번째로 큰 39호분(지름 27.5m)을 조사해 왔다. 이 과정에서 아래쪽에 조성된 별도의 63호분(지름 21m)을 찾아냈다. 나중에 축조된 39호분에 가려져 ... 일종) 등 철기도 찌그러지고 녹슨 채 일부 남아 있었다. 이들 부장품과 흙을 걷어내야 아래 인골 존재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정밀한 유물 조사와 수습에 두달 이상 걸릴 전망이다. 인근 ...
  • 깊은 바다에서 800년, 육지로 나온 고려 보물

    깊은 바다에서 800년, 육지로 나온 고려 보물 유료

    ... 실물크기로 재현한 것이다.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가 2008~2010년 수중 발굴 후 약 4년 간 복원연구 끝에 2014년 11월 현재 모습으로 완성했다. 마도 1호선을 비롯, 서해 중부 해역에서 ... 프린터 1/20 축소 모형 3척을 제작실험했다고 한다. 특히 이곳 태안전시관으로 옮겨오는 과정에서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가 위치한 목포로부터 약 보름에 걸쳐 실제 항해해 왔다고 한다. 배의 ...
  • [박정호의 사람 풍경] 미라·인골에 빠진 신동훈 서울대 의대 교수 “뼈는 과거 엿보는 타임머신…유골 200분 넘게 모셨죠”

    [박정호의 사람 풍경] 미라·인골에 빠진 신동훈 서울대 의대 교수 “뼈는 과거 엿보는 타임머신…유골 200분 넘게 모셨죠” 유료

    신동훈 교수는 인골과 미라를 연구한다는 점에서 고고학자를 닮았다. “조금 과장해 의학계의 인디애나 존스라 부를 만하냐”고 물었더니 “주변에서 웃을지 모른다”며 펄쩍 뛰었다. 사진 배경은 조선시대 강릉 최씨 최경선 선생의 얼굴 3D 복원 과정. [사진 권혁재 사진전문기자] 서울 대학로 서울대 의대 연구관 220호 체질인류학 및 고병리(古病理) 연구실. 이곳 좌장인 ...